2020.04.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5.5℃
  • 맑음대전 5.5℃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7.0℃
  • 구름조금광주 6.2℃
  • 흐림부산 9.1℃
  • 맑음고창 6.1℃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조금강화 4.5℃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2.7℃
  • 구름조금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이주열 "코로나19, 경제 부정적 영향 불가피…구체적 금융지원 방안 마련"

"서비스업과 일부 제조업을 중심으로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현실화"

 

【 청년일보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우한 폐렴(코로나19) 확산으로 우리 경제가 받을 부정적인 영향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보고 기업을 위한 구체적인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재는 14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관에서 열린 '거시금융경제회의'에서 "코로나19가 오래 지속되지 않기를 바라지만 중국경제와의 높은 연관성, 국내 경제주체들의 심리 위축을 감안할 때 우리 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어느 정도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서비스업과 일부 제조업을 중심으로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현실화되고 있다"며 "한은은 불안심리에 따른 경제활동 위축, 여행객 감소 등으로 피해가 나타나고 있는 서비스업과 중국으로부터 원자재 및 부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제조업에 대한 구체적인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 중"이라고 했다.

또 "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자금을 금융시장에서 원활히 조달할 수 있도록, 그리고 이 과정에서 일시적인 자금수요 증가가 조달비용 상승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시중 유동성을 계속 여유있게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회의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이 총재, 은성수 금융위원장, 윤석헌 금감원장 등이 참석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영향 점검과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대응방안 등을 논의한다.


【 청년일보=길나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