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14.8℃
  • 흐림강릉 14.3℃
  • 구름조금서울 14.7℃
  • 맑음대전 15.3℃
  • 맑음대구 15.4℃
  • 구름조금울산 15.3℃
  • 맑음광주 15.8℃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16.5℃
  • 구름조금제주 18.7℃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14.3℃
  • 맑음금산 14.8℃
  • 맑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환자∙보호자 위한 휴식 공간"...현대해상, '마음심터' 개관

병원 내 유휴 공간 활용해 '도서관' 조성...정서 안정 도모
10개 지역 18개 병원에 지원...올해는 목포∙정선∙대구에

 

【 청년일보 】 현대해상화재보험이 최근 국립 목포병원과 근로복지공단 정선병원에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현대해상 도서관 '마음심(心)터(이하 마음심터)'를 개관했다고 27일 밝혔다.

 

마음심터 사업은 현대해상과 사단법인 아르콘이 지난 2015년부터 6년간 함께 진행해 온 사회공헌 활동이다. 병원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문화 치유 공간인 도서관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환자와 보호자에게 책을 통한 정서 안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됐다.

 

현재까지 10개 지역, 18개 병원에 1만8000여 권의 신규 도서를 지원했고, 문화 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올해는 목포와 정선에 이어 대구에 위치한 남산병원에도 오는 30일 마음심터를 추가 개관할 예정이다.

 

국립 목포병원은 국내 결핵 전문병원 2곳 중 한 곳이다. 질병 특성상 외출이 자유롭지 못하고 병원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긴 환자와 보호자에게 마음심터는 새로운 휴식처가 될 전망이다.

 

또한 근로복지공단 정선병원의 마음심터는 기존의 낡고 오래된 북카페에서 신규도서 1000여권과 책장, 의자 등의 집기를 새로 교체했다. 

 

현대해상 사회공헌파트 이준규 부장은 “마음심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장기화로 병원 생활에 지친 환자와 가족, 병원 직원에게 작지만 편안한 휴식과 안정을 주는 공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아르콘과 함께 마음심터에 향후 2년간 신규 도서를 추가로 지원하는 등 병원에 필요한 문화 치유환경을 조성하는 데 힘쓸 예정이다.

 

【 청년일보=최시윤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