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1.1℃
  • 흐림서울 -5.4℃
  • 대전 -2.1℃
  • 구름많음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2.2℃
  • 광주 -2.0℃
  • 구름조금부산 2.3℃
  • 흐림고창 -1.5℃
  • 제주 2.7℃
  • 구름많음강화 -5.5℃
  • 흐림보은 -3.4℃
  • 흐림금산 -2.5℃
  • 흐림강진군 -1.2℃
  • 구름조금경주시 0.9℃
  • 구름많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브래드 피트,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수상

 

【 청년일보 】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의 브래드 피트가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브래드 피트는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톰 행크스('어 뷰티풀 데이 인 더 네이버후드'), 앤서니 홉킨스('두 교황'), 알 파치노('아이리시맨'), '조 페시('아이리시맨') 등 쟁쟁한 후보를 제치고 남우조연상 주인공이 됐다.

 

브래드 피트는 1996년 '12 몽키즈'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 2009년에는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와, 2012년 '머니볼'로 남우주연상 후보에 각각 올랐지만 수상하지는 못했다. 연기상은 받지 못했지만, 그가 제작과 주연을 맡은 '노예 12년'이 2014년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았다.

 

브래드 피트는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에서 리어내도 디캐프리오가 연기한 릭 달튼의 스턴트 배우인 클리프 부스를 연기했다. 이 영화로 올해 골든글로브 영화 부문 남우조연상, 영국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등을 수상했다.

 

그는 수상 소감으로 "멋진 일이다. 가장 독창적이고, 절대적으로 영화산업에 필요하신 분인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덕분이다"라며 "나는 뒤를 잘 돌아보지 않는 사람이지만, 이제는 돌아보게 됐다. 앞으로도 돌아보게 될 것인데, 많은 사람 덕분이다"고 밝혔다.

 

이어 "아이들에게 사랑한다고 하고 싶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