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16.6℃
  • 흐림강릉 17.9℃
  • 서울 17.3℃
  • 대전 19.0℃
  • 대구 18.6℃
  • 울산 18.7℃
  • 광주 19.5℃
  • 부산 18.7℃
  • 흐림고창 19.5℃
  • 흐림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조금보은 18.5℃
  • 구름많음금산 18.5℃
  • 구름많음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18.7℃
  • 맑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용인·분당 초비상" 수지 거주 포스코건설 재직자 1명 확진

분당 건설현장 근무...대구 방문한 직장동료와 접촉

 

【 청년일보 】 경기 용인시 수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용인시는 26일 수지구 죽전동에 사는 B(35세 남성)씨가 민간검사기관의 바이러스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포스코건설 경기 성남 분당현장에서 근무 중인 이 남성은 지난 15∼16일 대구를 방문한 직장동료와 지난 20일 오전 11시 분당에서 만난 것으로 확인됐고, 용인시는 B씨를 긴급 자가격리하는 한편 25일 오후 1시 B씨의 검체를 채취한 수지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임시폐쇄하고 방역했다.

용인시는 역학조사관의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하고 접촉자를 격리할 예정이다.

앞서 용인시에서는 신천지 대구교회의 31번 환자 접촉자로 분류 통보를 받은 수지구 풍덕천동에 사는 A(27세 여성, 한국인)씨가 지난 23일 양성판정을 받아 용인시 첫번째 확진자가 됐다.

【 청년일보=안성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