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0.3℃
  • 구름많음서울 1.3℃
  • 흐림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1.9℃
  • 구름많음울산 4.1℃
  • 흐림광주 3.1℃
  • 구름많음부산 7.4℃
  • 흐림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2.3℃
  • 구름많음보은 -2.6℃
  • 구름많음금산 -2.3℃
  • 구름많음강진군 2.8℃
  • 구름많음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바이든 취임식, 재정 지출 확대 방침 ...뉴욕증시, 상승 출발

1조9천억 달러 추가 부양책...네플릭스 기술주, 실적 양호
재닛 옐런 재무장관 지명자의 재정 지출 확대 방침 재확인

 

【 청년일보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조9천억 달러 추가 부양책 도입을 밝힌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식과 재닛 옐런 재무장관 지명자의 재정 지출 확대 방침 재확인에 상승 출발했다.

 

오전 9시 53분(미 동부 시각)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6.86포인트(0.25%) 상승한 31,007.38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4.25포인트(0.64%) 오른 3,823.1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54.73포인트(1.17%) 상승한 13,351.90에 거래됐다.

 

시장은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식과 재정 지출 확대 방침, 주요 기업 실적 등을 주시하고 있다.

바이든 당선인이 이날 46대 미국 대통령에 취임한다. 정오에 예정된 취임식에서 미국의 단합과 재건을 주제로한 바이든 신임 대통령이 내놓을 메시지에 시장 참가자들도 주목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이 이미 1조9천억 달러 추가 부양책 도입을 예고한 만큼 적극적인 경기 부양 방침을 재확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재닛 옐런 재무장관 지명자도 전일 인준 청문회에서 공격적인 재정 지출 확대 방침을 확인했다.

 

대형 은행인 모건스탠리도 시장 예상을 훌쩍 웃도는 4분기 순익과 매출을 기록해 개장 전 2% 내외 주가 상승을 기록했다.

 

넷플릭스 급등에 경쟁사인 디즈니 주가도 개장 전 3% 내외 동반 상승하는 등 주요 기업 실적도 증시에 활력을 제공했다.

 

뉴욕 증시 전문가들은 양호한 실적과 부양책 기대가 투자 심리를 지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아메리트레이드의 JJ키나한 수석 시장 전략가는 "투자자들이 새 정부 정책 및 전망에서의 대대적인 변화를 기대하고 있는 만큼 모든 다른 이슈들은 워싱턴의 이벤트에 밀려날 것"이라고 말했다.

 

E트레이드의 크리스 라킨 이사는 "실적 시즌을 꽤 강하게 시작했다"면서 "더 고무적인 것은 기업들이 예상하고 있는 긍정적인 가이드라인"이라고 말했다.

 

그는 "약간의 마찰이 불가피하더라도, 터널 끝에 빛이 보이기 시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럽 주요국 증시도 강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74% 올랐다.

 

국제유가도 상승했다. 2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21% 상승한 53.62달러에, 브렌트유는 1.09% 오른 56.51달러에 움직였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