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2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18.1℃
  • 흐림서울 22.8℃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2.1℃
  • 흐림울산 18.6℃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20.1℃
  • 흐림고창 20.1℃
  • 흐림제주 20.8℃
  • 흐림강화 19.9℃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2.7℃
  • 구름많음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7.5℃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美 3번째 백신 확보 ...FDA, 존슨앤드존슨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 승인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모더나의 백신에 이어 세 번째

 

【 청년일보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자문기구인 백신·생물의약품자문위원회(VRBPAC)의 제약사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 권고를 수용했다. 

 

이에 따라 미국은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모더나의 백신에 이어 미국인에게 맞힐 수 있는 세 번째 코로나19 백신을 확보하게 됐다.

 

 AP·AFP 통신은 27일(현지시간) FDA가 J&J의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AP 통신, CNN 방송 외신 보도를 종합하면 자문위는 J&J의 백신을 18세 이상 성인 미국인에게 접종할 수 있도록 이 백신에 긴급사용을 승인하라고 만장일치로 권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J&J의 백신은 두 차례 접종해야 하는 화이자·모더나 백신과 달리 1번만 접종해도 충분한 면역 효과가 생기는 점이 장점이며 일반 냉장고에 보관할 수 있다.

 

또 미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 남미 등에서 수행한 임상시험 결과 전체적으로 경증·중증의 예방에 66%의 효능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입원을 막는 데는 85%의 효과가 있었고, 이 백신을 맞은 뒤 코로나19로 숨진 사람은 1명도 없었다.

 

FDA의 긴급사용 승인은 백신의 안전성·효능에 대한 전문가들의 인증 절차다. 

 

한편 앞서 AP 통신 등의 지난 16일 보도에 따르면 남아프리카공화국은 존슨앤드존스 백신을 우선 보건직원들에게 최종 시험 삼아 접종하고 연구원들과 함께 결과를 모니터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아공 일선 보건직원들은 비록 J&J 백신에 대한 일반 사용 허가가 세계 어디에서도 나지 않았지만, 이번 주 시작될 J&J 백신 접종을 강하게 바라고 있다고 전해졌다. J&J 백신은 화이자, AZ 등 다른 백신과 달리 1회 접종만으로도 효능을 발휘한다.

 

남아공은 앞서 J&J 백신에 대한 자국 내 임상시험에서 큰 부작용이 없었고 다른 백신에 비해 남아공발 변이에 대한 효능도 높다고 전망 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