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3 (일)

  • 맑음동두천 21.3℃
  • 구름많음강릉 18.3℃
  • 맑음서울 23.5℃
  • 맑음대전 22.5℃
  • 맑음대구 20.1℃
  • 구름많음울산 19.2℃
  • 맑음광주 24.4℃
  • 구름조금부산 20.9℃
  • 맑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21.5℃
  • 맑음강화 21.3℃
  • 구름조금보은 20.6℃
  • 맑음금산 21.4℃
  • 맑음강진군 23.6℃
  • 구름조금경주시 18.8℃
  • 구름조금거제 22.0℃
기상청 제공

SK그룹 계열사, 제주서 'CEO 세미나' 개최···'행복전략 공유'

사회적 가치 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 등이 주로 논의될 것
CEO들이 회사별로 구체화한 행복전략을 공유할 예정

 

 


【 청년일보 】 SK그룹 주요 계열사의 최고경영자(CEO)들이 다음 주 제주에 모여 각사가 마련한 '행복전략'을 공유한다.

 

9일 SK그룹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을 비롯해 계열사 CEO 등이 내년 그룹과 계열사의 경영 전략과 방향에 대해 토의하는 '2019 CEO 세미나'가 16∼18일 제주 디아넥스호텔에서 열린다.

 

연례행사인 CEO 세미나에는 최태원 회장과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조대식 의장과 7개 위원회 위원장, 주요 계열사 CEO 등 7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올해 세미나에서도 최태원 회장이 '딥 체인지(근본적 변화)'의 방법론으로 강조해온 사회적 가치 추구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 등이 주로 논의될 것으로 전해졌다.

 

최 회장은 지난해 CEO 세미나에서 "사회적 가치는 사회와 고객으로부터 신뢰를 얻을 수 있는 기반일 뿐 아니라 경제적 가치 이상으로 기업의 전체 가치를 높일 수 있는 핵심 요소"라며 사회적 가치 추구를 통한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역설한 바 있다.

 

특히 올해 CEO 세미나에서는 CEO들이 회사별로 구체화한 행복전략을 공유할 예정이다.

 

최 회장은 지난 6월 개최한 '2019 확대경영회의'에서 "지금까지는 돈을 버는 데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평가와 보상을 했다면 앞으로는 구성원 전체의 행복에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삼을 것"이라며 CEO들에게 행복전략의 상시 업데이트를 주문했다.

 

이에 따라 CEO들은 회사별로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증진하고 디지털혁신과 인공지능(AI) 등 미래 핵심기술 등을 고려한 행복전략을 이번 세미나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아울러 최 회장은 폐막 연설을 통해 내년도 경영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최 회장은 사회적 가치 추구와 행복전략 추진 외에도 최근 고조되고 있는 지정학적 위기에 대응하는 방안도 주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최 회장은 지난달 19일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SK의 밤' 행사에서 최근 경영환경과 관련해 "이런 종류의 지정학적 위기는 처음"이라며 위기에 적응하는 법을 찾아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SK그룹 관계자는 "CEO 세미나는 계열사들의 세부적인 경영계획이 발표되는 자리는 아니며 딥 체인지의 방법론을 찾는 진지한 토론이 벌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광원 기자 】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