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6 (일)

  • 흐림동두천 25.5℃
  • 흐림강릉 29.5℃
  • 흐림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5.9℃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4℃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6.0℃
  • 구름조금고창 25.1℃
  • 맑음제주 28.0℃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3.7℃
  • 구름조금경주시 25.4℃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삼성ENG, 멕시코 정유플랜트 건설 추가 수주

1단계 프로젝트 계약금액 증액…2단계 사업 수주가능성↑

 

 

【 청년일보 】 삼성엔지니어링은 멕시코에서 진행 중인 정유 플랜트 건설 프로젝트의 1단계 사업 계약금액이 기존 1억4천만달러에서 2억5천만달러로 증액됐다고 10일 공시했다.

 

또 현지 법인이 프로젝트 공동수행을 위해 본사와 체결한 계약 금액도 기존 6천900만달러에서 1억9천700만달러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번 증액은 프로젝트를 계획대로 진행하기 위해 일부 조기 발주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발주처가 2단계 사업 내용이었던 '일부 주요 기자재 발주'를 1단계로 당겨 미리 진행한 데 따른 것이다.

 

회사 관계자는 "프로젝트가 순항 중이며, 총 25억달러 규모인 2단계 사업의 수주 가능성도 더욱 커졌다"고 설명했다.

 

멕시코 동부 타바스코주(州) 도스보카스 지역에서 진행되는 이 프로젝트는 하루 34만배럴의 원유생산설비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1단계 '기본설계와 일부 상세설계', 2단계 '잔여 상세설계와 조달·공사·시운전'으로 나눠 진행되며 현재 1단계가 진행 중이다.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법인은 지난 8월 현지 국영석유회사인 페멕스(PEMEX)의 자회사 PTI-ID로부터 총 6개의 패키지 가운데 2번 패키지(디젤 수첨 탈황 설비 등 4개 유닛)와 3번 패키지(중질유 촉매분해공정 설비) 1단계 사업을 수주했다.

 

[청년일보=박광원 기자]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