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5.4℃
  • 서울 22.7℃
  • 흐림대전 23.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5.3℃
  • 박무광주 24.9℃
  • 박무부산 24.7℃
  • 흐림고창 25.6℃
  • 연무제주 29.9℃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3.2℃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安 "북핵 폐기는 단호…대화와 인도적 지원은 지속"

"코로나19로 북한이 겪는 어려움 훨씬 클 것"
"야당에 상황과 정보를 공유하며 협조 구해야"

 

【 청년일보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30일 "북한 핵 폐기와 관련해서는 단호한 원칙을 세우되 북한과의 대화와 인도적 지원의 손길은 지속적으로 내밀어야 한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이날 연합뉴스가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개최한 '2020 한반도평화 심포지엄' 축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한반도 평화를 위해 북한 핵은 반드시 폐기돼야 한다"면서 "비핵화 없이는 결코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없다는 점을 북한에 확실하게 인식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중국 국경 폐쇄와 북한의 경제사회적 환경을 감안할 때,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북한이 겪는 어려움은 훨씬 클 것"이라며 "정치군사적 경색국면을 조금이라도 완화시킬 수 있다면 결코 포기하지 말고 대화와 인도적 지원의 손길을 지속적으로 내밀어야 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인도적 지원이 아닌 외교안보 영역에서 국가 간의 관계를 민족 간의 관계로 착각하거나 균형감을 잃은 내재적 접근 사고는 문제해결을 더욱 어렵게 할 것"이라며 "우리가 반드시 지켜야 할 것, 우리가 양보할 수 있는 것, 우리가 할 수 없는 것을 명확히 나누고 북한을 설득해야 한다"고 부연했다.

 

청와대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을 향해서는 "야당에 솔직하고 허심탄회하게 상황과 정보를 공유하며 협조를 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청년일보=최태원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