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25.8℃
  • 흐림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26.5℃
  • 구름많음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5.6℃
  • 구름많음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5.5℃
  • 구름조금고창 26.9℃
  • 맑음제주 28.9℃
  • 흐림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조금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조금거제 26.3℃
기상청 제공

인천 유나이티드, 브라질 출신 구스타보 영입..."공격력 강화"

인천 특유 빠른 역습 전술 완성 기대

 

【 청년일보 】 인천유나이티드가 브라질 출신의 미드필더 구스타보(23)을 영입하며 공격력을 강화한다.

 

인천유나이티드은 30일 "공격력 강화를 위해 브라질 출신의 구스타보를 영입했다. 계약 기간은 2021시즌 말까지다"라고 밝혔다.

 

2018년 그레미우 오자스쿠 아우다스에서 프로에 데뷔한 구스타보는 나시오나우FC와 AD 제키에 등 브라질의 다양한 팀을 거친 뒤 지난해 바이아로 이적했다.

 

23세 이하(U-23) 팀에서 15경기에 출전해 2골을 넣었고, 2020시즌에는 1군으로 콜업돼 7경기에서 1골을 넣었다.

 

최하위에 머문 인천은 공격력 강화를 위한 마지막 퍼즐로 구스타보를 선택했다.

 

인천유나이티드는 "구스타보의 최대 장점은 빠른 발과 드리블 능력을 활용해 상대 수비진을 흔들 수 있다는 점"이라며 "인천 특유의 빠른 역습 전술을 완성할 수 있게 됐다"고 기대를 드러냈다.

 

구스타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한국에서 자가격리를 하는 동안 구단이 많은 도움을 줬다. 이제 보답할 때"라며 "홈 팬들이 리그에서 손꼽을 정도로 열정적이라고 들었다. 인정받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입단 절차를 마무리한 구스타보는 등 번호 97번을 달고 팀에 합류한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