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5.9℃
  • 구름조금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20.1℃
  • 구름많음대전 19.1℃
  • 구름많음대구 18.8℃
  • 구름조금울산 18.3℃
  • 구름조금광주 19.4℃
  • 구름조금부산 19.3℃
  • 구름조금고창 17.9℃
  • 구름많음제주 21.1℃
  • 구름조금강화 15.9℃
  • 흐림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5.1℃
  • 구름많음강진군 16.3℃
  • 맑음경주시 16.1℃
  • 구름조금거제 19.6℃
기상청 제공

'시간당 80㎜ 폭우'...가평 펜션에 토사 "여성 시신 발견"

"계곡서 1명 떠내려가" 신고도

 

【 청년일보 】 "오, 하늘이시여"

 

3일 오후 경기 가평군 가평읍 산유리 펜션 매몰 사고 현장에서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가 발견됐다.

 

소방 당국은 중장비를 동원해 현장에 쌓인 펜션 잔해물과 토사를 치우는 과정에서 오후 3시 40분께 시신을 찾아냈는데, 경찰은 시신의 신원이 실종된 70대 펜션 주인 A씨의 딸인 30대 B씨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 검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이날 오전 10시 40분께 가평읍 산유리에서 토사가 무너져 펜션을 덮쳤다는 119 신고가 접수됐다.

 

펜션에 있던 투숙객 등은 무사히 대피했으나, 현재 펜션 주인과 가족, 직원 등 4명이 대피하지 못한 것으로 추정돼 중장비를 동원한 구조 작업이 진행 중이다.

 

또한, 이날 오전 10시 27분께 가평군 청평면 대성리 계곡에서 1명이 급류에 떠내려갔다는 신고가 접수돼 수색 작업이 진행 중이다.

 

오전 10시 18분께에는 청평면 대성리에서 차량이 떠내려간다는 신고가 접수돼 출동한 구조대원들이 차 안에 있던 장애인 1명을 구조했다.

 

오전 11시 20분께 가평군 청평면의 한 컨테이너에 물이 차 내부에 있던 2명이 고립됐다가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비슷한 시간 청평면의 한 주택에서는 "토사가 무너져 집 바로 뒤까지 밀려왔는데 다리가 물에 잠겨 대피를 못 하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구조 대원들이 3명을 대피시켰다.

 

가평 지역 곳곳에서 현재 집중호우로 이 같은 인명 고립 사고와 단수 등이 이어지고 있다.

 

가평군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가평 청평면·상면 행현리·덕현리·임초리에 상수도 공급이 중단됐다는데 상수도 공급은 이날 오후 10시께 복구될 예정이며, 가평군 가평읍 달전천에서 제방이 유실되면서 땅에 묻혀 있던 가스관과 상수도관 일부가 드러나 가평군과 가스공급 업체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가평읍 5천700가구에 가스 공급을 끊었다.

 

소방 관계자는 "가평 소방 인력과 차량 전체가 인명구조 활동에 투입됐다"며 "119 상황실로도 신고가 쏟아지고 있어 나무쓰러짐, 배수활동 등 단순 민원은 110 정부민원콜센터나 120 경기도콜센터를 통해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가평군에는 이날 오전 0시부터 오후 1시까지 곳에 따라 170∼200㎜의 많은 비가 내렸으며, 오전 한때 시간당 80㎜의 비가 쏟아졌다.

 

가평지역 강수량은 지난 1일 오후 6시부터 이날 오후 2시까지 외서 279.5㎜, 읍내 252㎜, 청평 215.5㎜ 등을 기록했다.

 

【 청년일보=안성민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