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20.3℃
  • 연무서울 18.9℃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0.2℃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20.6℃
  • 구름조금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1.7℃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테니스 신예' 시비옹테크... "골든 슬램이 목표"

 

【 청년일보 】  올해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에서 여자 단식에서 우승한 시비옹테크(19·폴란드)가 '골든 슬램'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시비옹테크는 15일(한국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한 TV 뉴스 프로그램에 출연해 "4개 메이저대회 우승과 올림픽 메달 획득을 목표로 삼겠다"고 말했다.

 

4개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우승과 올림픽 단식 금메달을 획득하면  '골든 슬램'이라고 한다.

 

골든 슬램을 이룬 선수는 남녀를 통틀어 현재까지 4명뿐이다. 여자 선수로는 슈테피 그라프(은퇴·독일)와 세리나 윌리엄스(미국), 남자 선수로는 앤드리 애거시(은퇴·미국)와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골든 슬램의 영예를 안았다.

 

시비옹테크는 프랑스오픈 전까지 대학 진학과 프로 선수 사이에서 진로를 고민하던 '학생 선수'였다.

 

이번 프랑스오픈 여자 단식에서 13년 만에 무실세트 우승을 차지하는 파란을 일으켜 모두를 놀라게 했다.

 

2년 정도 유예기간을 두고 대회에 참가하면서 학업을 병행할지, 테니스에 집중할지 선택할 계획이었던 시비옹테크는 프랑스오픈 우승으로 '선택의 고민'을 덜어낸 것으로 보인다.

 

시비옹테크는 "지난 보름 동안은 확신이 없었지만, 이제 모든 메이저 대회와 올림픽에서 우승할 수 있을 것 같다는 믿음이 생겼다"면서 "이제 내 모든 노력을 다해 보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