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맑음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5.6℃
  • 구름많음서울 3.6℃
  • 맑음대전 5.6℃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9.0℃
  • 구름조금고창 5.2℃
  • 맑음제주 10.7℃
  • 맑음강화 0.1℃
  • 흐림보은 2.9℃
  • 구름조금금산 3.2℃
  • 맑음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7.0℃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모리뉴,"손흥민 코로나19 음성"... 맨시티전 정조준

모리뉴 감독, 토트넘 감독 부임 1주년... "매우 행복하다"

 

【 청년일보 】토트넘 모리뉴 감독이 손흥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진단 검사 결과를 직접 밝혔다.

 

모리뉴 감독은 20일(현지시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경기를 하루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은 돌아왔고, 두 차례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결과는 모두 음성이었고, 출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달 A매치 기간 오스트리아에서 원정 평가전을 치른 한국 남자 축구대표팀에서는 10명(선수 7명·스태프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이 중 황희찬(라이프치히)이 두 번째 경기였던 카타르전을 치른 뒤 양성 반응을 보였는데, 손흥민도 그와 함께 경기를 뛰며 밀접 접촉했기 때문에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영국으로 돌아간 뒤 받은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이날 무사히 팀 훈련에도 합류했다.


손흥민은 맨시티를 상대로 정규리그 9호 골을 정조준한다.


현재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 도미닉 캘버트루인(에버턴)과 EPL 득점 공동 1위(8골)에 올라 있는 손흥민은 지난달 27일 번리와 EPL 6라운드에서 결승 골을 터트린 이후 정규리그 2경기에서 골 맛을 보지 못했다.


손흥민이 맨시티전에서 '한 방'을 보여준다면 리그 득점 순위 '단독 1위'의 발판을 마련하게 된다.


한편 코로나19 여파로 축구계 안팎이 어수선한 가운데, 모리뉴 감독은 토트넘 감독 부임 1주년을 맞았다.

 

지난해 11월 성적 부진에 시달린 토트넘의 소방수로 등장한 모리뉴 감독은 2019-2020시즌 토트넘을 리그 6위로 올려놨다. 8라운드까지 치러진 이번 시즌 토트넘은 리그 2위를 달리고 있다.

 

모리뉴 감독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취재진이 가득 찬 기자회견장에서 인터뷰했던 사진과 코로나19 여파로 텅 빈 회견장에서 화상 인터뷰를 진행하는 사진을 올리고는 "토트넘에서의 1년이다. 꽉 찼던 방이 빈방이 됐다"며 "많은 일이 있었고, 많은 감정을 겪었다. 부임 첫날처럼 행복하다"고 적었다.


선수들과 함께 환호하고 즐거워하는 사진을 포함해 지난 1년을 추억하는 사진들을 올리기도 했다.


그는 구단 인터뷰에서 "2019년 11월 20일로 돌아간다면, 그때와 같이 행복한 마음으로 계약서에 서명할 것"이라며 "이상한 한 해였다. 우리는 해야 할 만큼의 훈련도, 경기도 하지 못했으니 '정상적인' 한해는 아니었다. 하지만 나는 이 구단에서 매우 행복하고, 내가 1년 전에 내린 결정으로 인해 매우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