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3.2℃
  • 흐림강릉 11.3℃
  • 서울 4.6℃
  • 대전 6.6℃
  • 흐림대구 10.5℃
  • 울산 12.0℃
  • 광주 9.0℃
  • 부산 10.8℃
  • 흐림고창 9.1℃
  • 제주 14.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5.8℃
  • 흐림강진군 8.8℃
  • 흐림경주시 10.9℃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손흥민, 토트넘 12월의 골..."4개월 연속 수상"

팬들의 87% 압도적 지지로 선정


【 청년일보 】 손흥민(29·토트넘)이 또 한 번 구단이 선정하는 '이달의 골')의 영예를 안았다.


토트넘은 12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이 지난달 7일 아스널과의 경기에서 터뜨린 선제골이 '12월의 골'로 뽑혔다고 밝혔다.


이로써 손흥민은 토트넘 선정 '이달의 골'을 4개월째 독식했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해 9월 사우샘프턴과의 EPL 2라운드 선제골, 10월 번리와의 EPL 6라운드 헤딩 결승 골, 11월엔 맨체스터 시티와의 EPL 9라운드에서 기록한 선제골로 '이달의 골' 상을 받은 바 있다.


이번에는 아스널과의 EPL 11라운드 전반 13분 페널티 아크 왼쪽에서 과감한 오른발 감아차기로 넣은 선제골이 '12월의 골' 후보에 올랐는데, 무려 87%의 득표율로 벤 데이비스의 스토크시티전 중거리 슛 등 다른 5골을 가볍게 제쳤다.


토트넘 구단은 "손흥민의 골은 북런던 더비 역사상 가장 대단한 골 중 하나로 기록될 것이기에 이런 지지를 받은 것이 놀라운 일이 아니다"라고 평가했다.


이 골은 EPL 12월의 골 후보에도 올라 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