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0.6℃
  • 흐림강릉 4.7℃
  • 흐림서울 3.3℃
  • 흐림대전 3.9℃
  • 구름많음대구 4.8℃
  • 구름많음울산 10.1℃
  • 광주 4.0℃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1.9℃
  • 구름조금제주 13.5℃
  • 흐림강화 2.1℃
  • 흐림보은 2.1℃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7.0℃
  • 흐림거제 7.2℃
기상청 제공

만주키치, AC 밀란과 계약..."즐라탄과 호흡"

AC밀란, 백전 노장 투톱에 기대

 

【 청년일보】 크로아티아 출신 베테랑 공격수 마리오 만주키치(35)가 AC 밀란에서 활약한다.

 
AC 밀란은 19일(현지시간) 만주키치와 계약했다고 밝혔다. 기간은 이번 2020-2021시즌 끝까지이며, 연장 옵션이 포함됐다고 덧붙였다.


만주키치는 2007∼2018년 크로아티아 국가대표로 뛰며 두 차례 월드컵(2014 브라질·2018 러시아)에 출전하는 등 A매치 89경기에서 33골을 넣은 베테랑 스트라이커다.


디나모 자그레브(크로아티아), 볼프스부르크, 바이에른 뮌헨(이상 독일),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 유벤투스(이탈리아) 등 유럽 명문 클럽에서 활약했다.


뮌헨에서 2012-2013시즌 분데스리가,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등 3관왕 달성에 힘을 보탰고, 유벤투스에서는 2015-2016시즌부터 세리에A 4년 연속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2019-2020시즌 들어 유벤투스에서 출전 기회를 잡지 못하자 그는 2019년 12월 카타르 알두하일로 이적했으나 이렇다 할 활약을 보이지 못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리그 일정도 차질을 빚은 가운데 많은 경기에 나서지 못한 채 결국 지난해 7월 알두하일을 떠나 유럽 복귀를 타진했고, 밀란의 9번 유니폼을 입게 됐다.


이에 앞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는 19일 열린 2020/21시즌 세리에A 18라운드 칼리아리와의 경기 이후 스카이 이탈리아와 인터뷰에서 AC밀란이 새로 영입할 가능성이 높은 만주키치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즐라탄은 "그의 합류가 매우 기쁘다. 이제 우리는 상대들이 두려워 할 공포의 투톱을 얻었다"고 말했다. 


세리에A 선두를 달리고 있는 AC밀란은 즐라탄에 이어 마리오 만주키치까지 경험 있고 강력한 결정력을 가진 공격수를 품어 10년 만에 우승 트로피에 한층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