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0.2℃
  • 구름많음서울 2.2℃
  • 맑음대전 2.5℃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4.8℃
  • 구름많음광주 4.5℃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1℃
  • 구름조금제주 11.1℃
  • 구름많음강화 -2.6℃
  • 구름조금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1.2℃
  • 구름조금강진군 3.8℃
  • 구름많음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오사카, 호주오픈 테니스 여자 단식 우승…"메이저 대회 4승 기록"

2019년에 이어 2년 만에 호주오픈 정상 탈환

 

【 청년일보 】 오사카 나오미(3위·일본)가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총상금 8천만 호주달러·약 686억원) 여자 단식 결승에서 제니퍼 브레이디(24위·미국)를 2-0(6-4 6-3)제압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오사카는 20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대회 13일째 여자 단식 결승에서 제니퍼 브레이디를 세트 스코어2-0(6-4 6-3)으로 승리했다.


오사카는 2019년에 이어 2년 만에 호주오픈 정상을 탈환했으며 2018년과 2020년 US오픈에 이어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통산 네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우승으로 오사카는 22일 발표되는 세계 랭킹에서 2위까지 오르게 됐다.


1세트에서 먼저 상대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해 3-1까지 달아난 오사카는 곧바로 서브 게임을 내주며 3-3 동점을 허용했다.


이후 4-4까지 팽팽히 이어진 힘겨루기는 브레이디의 허무한 실수로 균형이 무너졌다.


게임 스코어 4-5로 뒤진 브레이디는 자신의 서브 게임에서 40-15까지 앞서다가 더블폴트로 듀스를 내줬고, 브레이크 포인트에 몰린 상황에서는 포핸드 스매싱 기회에서 공이 네트에 걸리는 어이없는 실수로 1세트를 빼앗겼다.


2세트는 오사카가 시작하자마자 4-0까지 치고 나가며 마지막 세트에 몰린 브레이디를 압박했고, 결국 1시간 17분 만에 우승을 확정했다.


오사카는 최근 21연승 행진을 이어갔고, 1991년 모니카 셀레스 이후 30년 만에 메이저 대회 여자 단식 결승에 네 차례 올라 네 번 모두 이긴 선수가 됐다.


또 자신이 보유한 아시아 국적 선수의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우승 기록도 4회로 갱신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