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16.0℃
  • 맑음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16.4℃
  • 구름많음대전 20.6℃
  • 구름조금대구 21.1℃
  • 구름조금울산 17.6℃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18.1℃
  • 맑음고창 14.1℃
  • 맑음제주 15.2℃
  • 구름많음강화 12.2℃
  • 구름조금보은 18.6℃
  • 구름많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17.7℃
  • 맑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유벤투스, 나폴리 2-1로 제압...'호날두 25호골 기록'

 

【 청년일보 】유벤투스가 이탈리아 세리에A에서 '난적' 나폴리를 물리치고 리그 3위로 도약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리그 25호 골을 기록했다.


유벤투스는 8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나폴리와 2020-2021 세리에A 29라운드 홈 경기에서 호날두의 선제골과 파울로 디발라의 결승 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유벤투스(승점 59)는 최근 2경기 연속 무패(1승 1무)를 기록해 아탈란타(승점 58)를 4위로 끌어내리고 3위로 올라섰다.


유벤투스는 전반 2분 만에 호날두가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놓치며 아쉽게 출발했다.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다닐루의 크로스가 올라오자 호날두가 골지역 정면에서 헤딩슛을시도했지만 빗맞으며 골대를 벗어났다.


아쉬움에 머리를 감싸 쥔 호날두는 오른발로 나폴리의 오른쪽 골대를 강하게 걷어차며 화풀이했다.


하지만 결국 선제골은 호날두가 뽑아냈다.


호날두는 13분 페데리코 키에사의 오른쪽 측면 크로스를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슛으로 나폴리 골문 왼쪽 구석에 볼을 꽂았다. 호날두는 곧바로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호우 세리머니'를 펼쳤다.


호날두는 이번 득점으로 정규리그 25호 골을 쌓아 로멜루 루카쿠(인터 밀란·21골)와 격차를 4골로 벌리며 득점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유벤투스는 후반 28분 디발라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정확한 왼발슛으로 결승 골을 뽑았다.


유벤투스는 후반 45분 페널티킥으로 추격 골을 내줬지만 동점 골을 내주지 않고 2-1 승리를 따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