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5℃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3.5℃
  • 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1.4℃
  • 맑음울산 3.6℃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2℃
  • 흐림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0.4℃
  • 맑음강화 7.2℃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4.0℃
  • 맑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1.6℃
  • 구름조금거제 6.6℃
기상청 제공

SK에코플랜트, ‘강릉-재진 단선 전철 제4공구’ 공사 수주

남북교류협력사업...총 연장 22.4km 단선철도 노선 건설
SK에코플랜트 컨소시엄 수주...총 공사비 3715억원 규모

 

【 청년일보 】 SK에코플랜트는 국가철도공단이 설계·시공 일괄입찰 방식으로 발주한 ‘강릉-제진 단선전철 제4공구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해 4월 제313차 남북교류추진협의회에서 승인된 남북교류협력사업으로, 강릉에서 제진까지의 구간 중 양양정거장과 38선신호장을 포함한 총 연장 22.4km의 단선철도 노선을 건설하는 공사다. 교량구간은 3.1km로 8개소, 터널구간은 15.1km로 4개소다.

 

SK에코플랜트는 호반산업·브이산업·특수건설·동우개발·덕흥건설·신흥건설·일산종합건설·형진건설·신화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사를 수주했다. 총 공사금액은 3715억원이며 SK에코플랜트 지분은 41%다.

 

SK에코플랜트는 설계와 시공을 일괄 수행하며, 12개월간의 실시설계 이후 본 공사에 들어간다. 착공 후 공사기간은 철도종합시험운행 기간을 포함한 64개월이다.

 

강릉-제진 단선전철 사업은 앞서 1967년 노선 폐지 후 단절된 동해북부선의 남측 구간을 연결하는 공사로, 향후 남북철도 및 유라시아 대륙철도망 구축의 전초기지 역할을 할 뿐 아니라 국토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조정식 SK에코플랜트 에코인프라부문장은 “국가철도공단이 남북교류협력사업으로 발주한 기술형 입찰에서 설계 기술력을 인정받게 돼 의미가 크다”며 “SK에코플랜트의 차별화된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추가 수주를 따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정은택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