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7.7℃
  • 맑음서울 3.6℃
  • 박무대전 5.0℃
  • 대구 2.8℃
  • 구름조금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5.0℃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5.5℃
  • 흐림제주 11.0℃
  • 맑음강화 4.0℃
  • 구름많음보은 -0.2℃
  • 맑음금산 3.9℃
  • 흐림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3.4℃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美 바이아컴CBS 최신 드라마 국내 독점 제공

21세기 최다 시청 'CSI'·전미 시청률 1위 'NCIS' 등 CBS 2021년작 130여 편 무상 제공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U+tv'와 모바일TV 서비스 'U+모바일tv'에서 오는 10월부터 미국 방송사 '바이아컴CBS'의 최신 드라마를 무상으로 국내 독점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CBS가 올 9월부터 미국 현지 방영을 시작한 신규 스핀오프 'CSI: 베가스', 'NCIS: 하와이', 'FBI: 인터내셔널'의 국내 VOD 서비스를 시작한다. 영화 및 해외 드라마를 선호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신작 130여 편을 비롯해, 지난 시리즈 작품까지 총 1400편 이상을 제공한다.

 

그간 CBS 드라마 시청을 위해 다양한 OTT를 구독하던 고객은 U+tv·U+모바일tv에서 모든 콘텐츠를 무료 정주행 할 수 있다.

 

▲CSI: 라스베이거스 ▲CSI: 사이버 ▲CSI: 마이애미 ▲CSI: 뉴욕 등 과학수사물 신드롬을 일으킨 CSI 전 시리즈를 한데 모아 감상할 수 있다. 미 해군 범죄수사국 특수요원들의 활약상을 다룬 'NCIS' 전편과 인기 수사물 'FBI' 시리즈도 모두 이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인기 할리우드 배우 '케빈 코스트너'가 출연하는 '옐로우스톤',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판타지물 '드와이트 인 샤이닝 아모르', 코미디 시대극 '더 그레이트' 등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이는 작품들도 순차적으로 서비스된다.

 

정대윤 LG유플러스 미디어파트너십담당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고객들의 TV 시청시간이 가파르게 늘어남에 따라, 보다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바이아컴CBS와 파격적인 제휴에 나섰다"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콘텐츠와 차별적 혜택을 늘려 LG유플러스의 찐팬이 확대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선보이는 CBS VOD 콘텐츠는 U+tv 및 U+모바일tv 고객이라면 누구나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다. 기존 고객이 아닐 경우 앱 마켓을 통해 'U+모바일tv' 설치 후 기본월정액 또는 영화월정액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