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6.5℃
  • 구름조금서울 4.4℃
  • 흐림대전 4.9℃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2.2℃
  • 광주 5.7℃
  • 맑음부산 5.0℃
  • 맑음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10.0℃
  • 맑음강화 7.4℃
  • 흐림보은 1.3℃
  • 흐림금산 4.1℃
  • 맑음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IoT로 안전한 지역사회·캠퍼스 구축"… LG유플러스-동국대, MOU 체결

스마트 안전케어 시스템 구축해 생활안전케어·공공시설안전·치안플랫폼 개발 등 협력
레이더 센서로 CCTV 사각지대 없애고 실종노인 찾기·문화재 도난 방지·아동시설 위험 탐지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5일 동국대학교와 스마트 안전케어 시스템 구축을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스마트 안전케어란 IoT 센서와 디바이스를 활용해 노인 등 사회취약계층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문화재 관리, 실종자 추적 등 공공의 안전을 위한 치안관리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는 것을 말한다.

 

양측은 '스마트 안전케어 연구센터(가칭)'를 설립하고, 산학협력 클러스터를 구축해 현장 실증·검증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양측은 ▲노인·사회취약계층 생활안전케어 실증사업 ▲지역사회 공공시설 안전 테스트베드 운영 ▲차세대 치안/안전 플랫폼 개발 등 3개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는 노인시설을 대상으로 실시간 안전상황을 관리하는 통합 플랫폼을 구축하고, 연내 실증사업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레이더 센서 등 첨단 ICT 기술을 활용해 화장실이나 계단에서의 넘어짐 등 위급상황을 즉각적으로 감지하고, 노인들의 재실 여부나 위치 정보를 파악해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한다.

 

동국대 캠퍼스에는 건물 옥상에서 발생하는 추락 등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위험구역 진입감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옥상의 출입을 막지 않아도 AI 기반 IoT 센서를 이용해 위험신호를 미리 감지하고 알려준다.

 

나아가 양측은 레이더 센서와 CCTV를 연계해 시설 내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치매노인 등 실종자 찾기와 문화재 도난 방지, 아동시설 위험상황 탐지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전무)은 "LG유플러스는 동국대와 산학협력모델을 발전시켜 지역사회, 공공시설 및 치안안전 등 안전을 필요로 하는 분야로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