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흐림동두천 3.7℃
  • 구름많음강릉 6.4℃
  • 서울 4.8℃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4.4℃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5.6℃
  • 흐림고창 5.0℃
  • 흐림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7.7℃
  • 맑음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현관 비밀번호 변경에 흉기들고 쌍방폭행...동거커플 집행유예

 

【 청년일보 】말다툼 중 흉기를 휘두르며 서로를 다치게 한 40대 연인이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창원지법 형사6단독 차동경 판사는 특수상해, 특수폭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2·여)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B(47·남)씨에게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내렸다고 16일 밝혔다.


연인 관계인 두 사람은 지난 7월 8일 오후 10시 40분께 경남 김해 주거지에서 B씨가 현관문 비밀번호를 바꿨다는 이유로 말다툼을 했다.


A씨는 감정이 격해져 주방용 집게로 B씨의 머리를 내려치고,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했다.


B씨 역시 주방용 가위를 들고 겁을 주다가 A씨가 자신을 때리자 주먹으로 A씨의 얼굴을 때리는 등 폭행했다.


차 판사는 "서로 원만히 합의해 처벌을 원하지 않고 있는 점, 잘못을 인정하고 진지하게 반성하는 모습을 보인 점 등을 종합해 형을 정한다"고 판시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