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6℃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2.7℃
  • 대전 5.2℃
  • 구름조금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4.6℃
  • 구름조금광주 4.9℃
  • 맑음부산 6.6℃
  • 흐림고창 5.7℃
  • 흐림제주 11.3℃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4.4℃
  • 구름많음경주시 7.0℃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황희찬, EPL 파워랭킹 14위...손흥민 33위

1위 무함마드 살라흐 차지

 

【 청년일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활약 중인 황희찬(25·울버햄프턴)이 파워랭킹 14위에 올랐다.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25일(현지시간) 발표한 2021-2022 EPL 파워랭킹에서 황희찬은 6천39점으로 14위를 기록했다. 직전 27위에서 13계단 상승했다.


스카이스포츠 파워랭킹은 특정 기준에 따라 선수들의 점수를 매기는 개인 순위표다.


EPL 최근 5경기를 바탕으로 득점, 도움, 차단, 태클 등 다양한 활약을 평가하고, 이중 더 최근에 치른 경기에 가중치를 둔다.


독일 분데스리가 라이프치히에서 뛰다 올해 8월 임대돼 EPL 무대를 밟은 황희찬은 올 시즌 리그 6경기에서 4골을 기록했다.


현재 나란히 손흥민(29·토트넘) 등과 나란히 4골씩을 넣어 EPL 득점 공동 5위에 랭크돼 있다.


토트넘 손흥민의 파워랭킹은 10위에서 33위(4천699점)로 하락했다.  토트넘 선수 중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11위)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순위다.


파워랭킹 1위는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1만3천149점)가 차지했다.
살라흐는 2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원정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해 리버풀의 5-0 완승을 이끌었다.


EPL 9경기에 나서 이 중 8경기에서 골 맛을 본 살라흐는 올 시즌 10골(5도움)로 리그 득점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