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4.0℃
  • 구름많음서울 12.9℃
  • 구름조금대전 13.0℃
  • 맑음대구 14.9℃
  • 맑음울산 15.0℃
  • 구름조금광주 14.1℃
  • 맑음부산 16.4℃
  • 구름조금고창 14.0℃
  • 구름많음제주 16.5℃
  • 맑음강화 12.8℃
  • 구름조금보은 11.4℃
  • 구름조금금산 12.5℃
  • 구름조금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4.9℃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박상현,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 확보

 


【 청년일보 】 박상현(36)이 24일 일본 지바에서 개막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총상금 975만달러) 출전 자격을 확보했다.
 

PGA 투어와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가 공동 주관하는 이 대회에는 13일 끝나는 JGTO 브리지스톤 오픈 결과까지 더해 JGTO 2019시즌 상금 순위 상위 7명에게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을 부여한다.
 

그런데 13일로 예정된 브리지스톤 오픈이 태풍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취소되면서 12일까지 결과로 JGTO 몫의 출전 선수 10명이 확정됐다.
 

총 78명이 출전하는 올해 조조 챔피언십에는 브리지스톤 오픈까지 JGTO 상금 순위 상위 7명과 브리지스톤 오픈 상위 3명 등 10명이 JGTO 몫으로 나간다.

 

박상현은 상금 순위 5위 자격으로 7위인 재미교포 김찬과 함께 올해 조조 챔피언십에 출전하게 됐다.
 

박상현은 17일 제주도에서 막을 올리는 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에도 세계 랭킹 한국 선수 상위 자격으로 출전한다.
 

올해 신설된 조조 챔피언십에는 타이거 우즈(미국),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등이 나오고 한국 선수로는 박상현 외에 안병훈(28), 임성재(21), 강성훈(32), 김시우(24)가 출전한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