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4.0℃
  • 흐림강릉 26.8℃
  • 서울 25.1℃
  • 흐림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30.5℃
  • 구름많음울산 28.9℃
  • 흐림광주 28.7℃
  • 박무부산 28.3℃
  • 흐림고창 29.0℃
  • 흐림제주 30.1℃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2℃
  • 흐림강진군 28.5℃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MLB, 금지약물 복용 무더기 적발...에드거 산타나 등 5명 적발

 

【 청년일보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개막을 앞두고 5명의 선수가 금지약물 복용으로 출장정지 징계를 받았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29일(한국시간)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불펜 투수 에드거 산타나(29) 등 총 5명의 선수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산타나는 도핑검사에서 금지약물인 볼데논 양성 반응을 보여 80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받았다.

올 시즌 메이저리그는 60경기 체제로 치러지기 때문에 산타나는 한 시즌을 통째로 날리게 됐다.

 

2017년 메이저리그에 입성한 산타나는 2018년까지 두 시즌 동안 3승 4패 22홀드 평균자책점 3.31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엔 팔꿈치 수술을 받아 한 경기도 출전하지 못했다.

 

이 밖에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산하 마이너리그 투수인 후안 이드로고와 레자 알레아시스, 신시내티 레즈 산하 투수 블라디미르 구티에레스,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야수 호세 로사리오도 금지약물 복용이 적발돼 50~80경기 출장정지 처분을 받았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