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조금강릉 4.5℃
  • 구름많음서울 0.9℃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3.4℃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0.3℃
  • 맑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8℃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4.4℃
  • 구름조금경주시 4.3℃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오늘의 띠별 운세] 11월 22일 (음력 10월 08일)

 

◆쥐띠 운세◆


36年生  급하고 조급할수록 여유를 가져야 냉철하고 이성적인 판단을 할 수가 있답니다.


48年生  긍정의 힘은 생각보다 위대하답니다. 긍정적인 말로 하루를 시작해보길 바라요!


60年生  지지부진하게 시간을 끌어서는 좋은게 없으니 빨리 결정하고 치우는게 좋아요!


72年生  주변 사람과 화합할 기회가 왔습니다. 서로의 의견을 조율하는 시간을 가져봐요.


84年生  오늘 일은 오늘 처리해야 내일이 편하답니다. 미루는 습관을 조금씩 고쳐보아요.


96年生  행복하지 않다고 생각말아요! 현재 상황에 만족하는 것이 최고의 행복이랍니다.

 

 

◆소띠 운세◆


37年生  무엇인가를 해냈다는 것에서 멈추지 말고 새로운 도전을 엿보는게 좋겠습니다.


49年生  노력했다면 성과는 무조건 볼 수 있어요. 내게 필요한건 꾸준한 노력이랍니다!


61年生  좋은 이미지가 될 수록 나를 따라오는 시기와 질투는 무시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73年生  끝은 창대해 질 것이니 현재 상황에 주저하지 말고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말아요.


85年生  욱하는 성격이 어색한 사이로 몰고간답니다. 다시 한 번 참을 인을 새겨보세요!


97年生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서는 한 마리 토끼는 보내는 것이 더욱 유리하답니다.

 

 

◆호랑이띠 운세◆


38年生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레 해결 될 문제들이니 너무 깊게 고민하지 않아도 좋아요.


50年生  정보를 많이 알수록 도움이 된답니다. 오늘 모임에 참석해서 정보를 얻어보세요.


62年生  오늘은 단순하게 생각하는게 결정에 더큰 도움이 될테니 우물쭈물 하지 말아요!


74年生  처음부터 잘 되는 것은 없답니다. 시행착오가 있어야 더 단단하게 클 수 있습니다.


86年生  아무리 시도해도 풀리지 않는 일은 일찍이 단념하고 포기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98年生  투자하거나 내기를 하는 등 돈과 관련된 일은 다음으로 미루는 것이 좋겠습니다.

 

 

◆토끼띠 운세◆


39年生  채찍질만으로 좋은 리더가 될 수 없어요. 혼자 할 수 있도록 뒤에서 지켜보세요.


51年生  벽에 부딪쳤다면 혼자 해결 하지말고 주변 사람에게 도움 요청해도 괜찮습니다.


63年生  쓸데없는 일에 고집부리면 나만 손해랍니다. 오늘은 상대 의견을 따라보세요~!


75年生  모든 책임이 나에게로 올 수 있답니다. 작은 실마리도 남기지 않는게 유리합니다.


87年生  의외로 좋은 아이디어가 생길 수 있어요. 마인드 맵을 그려봐도 나쁘지 않습니다.


99年生  무언가에 대한 성취가 있는 날이네요. 긴가민가 하던 일에 도전해봐도 좋습니다.

 

 

◆용띠 운세◆


40年生  중도에 포기하면 안 하니만 못하답니다. 이왕 시작했다면 끝까지 포기말아요~!


52年生  오늘 하루에 너무 많은 것을 쏟아붓지 말아요. 우리에겐 더 밝은 내일도 있지요.


64年生  혼자서 하는 것도 좋지만 오늘은 주변의 도움으로 시간을 단축하는 것이 좋아요.


76年生  오늘은 어디든지 떠나보는 것이 좋겠습니다. 더 능률이 오르는 하루가 될거에요.


88年生  발 없는 말이 천리를 가고 있어요~! 구설이 생기기 전 언행에 주의해야 좋아요.


00年生  사람관계에 있어 문제가 생길 수 있으니 차라리 약속하지 않는 것이 유리합니다.

 

 

◆뱀띠 운세◆


41年生  더이상 후퇴는 없어요! 전진하기 시작했다면 정면돌파 하는 것이 최선이에요~!


53年生  시작도 전에 겁먹고 포기하는 일이 많아요. 당당함만 있어도 반은 성공이랍니다.


65年生  싸움은 피하는 것이 좋죠. 주변의 시비에도 그러려니 넘어가는 마음이 좋습니다.


77年生  방황하다 시간만 낭비한답니다~! 주변 사람들에게 조언을 구하는 것이 좋아요.


89年生  뜻밖의 행운을 불필요한 곳에 쓰지 않도록 하세요. 나에게만 집중해도 좋습니다.


01年生  표현하지 않으면 아무도 속마음을 모른답니다. 오늘은 좀더 나를 표현해보세요!

 

 

◆말띠 운세◆


42年生  생각지도 못한 일들의 연속이네요. 있는대로 유지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에요.


54年生  싫증 났다고 포기하지 말아요. 지쳤다면 잠시 쉬었다 가도 아무 문제 없답니다!


66年生  소문이 커지는 건 시간 문제에요. 오늘은 더욱 사실만을 추구하도록 해야 합니다.


78年生  얌전한 고양이가 부뚜막에 올라가고 있으니 조금 더 부지런한 것이 좋겠습니다.


90年生  적극적인 것이 오히려 상대방에게 부담감을 줄 수 있으니 천천히 다가가보세요.


02年生  기회도 때에 따라 온답니다. 내가 준비가 되어있어야 그 기회를 잡을 수 있어요!

 

 

◆양띠 운세◆


43年生  모든 일에는 다 때가 있는 법이랍니다. 아직 때가 아니라면 기다려도 괜찮아요.


55年生  내가 얼마나 노력하느냐에 따라 결과는 달라질거에요. 노력했다면 충분해요!


67年生  시간이 약이에요. 깊은 오해도 시간이 지나면 해결 될 것이니 너무 걱정말아요.


79年生  주변 사람에게 많은 도움을 받으니 대인관계를 넓고 깊게 가지는 것이 좋습니다.


91年生  중요한 일을 놓치게 될 수 있으니 처음부터 우선순위를 정해두는 것이 유리해요.


03年生  언제 어떤 일이 일어날지 아무도 모른죠. 내 손에 들어왔을 때 아껴보길 바라요.

 

 

◆원숭이띠 운세◆


44年生  건강을 생각해서라도 과식은 금물이에요. 조금 더 가벼운 식사를 하는게 좋아요.


56年生  끈기 없이는 마무리가 없을 거에요. 한 번 시작했다면 끝까지 물고 늘어지세요!


68年生  일찍 일어나는 새가 벌레를 잡는 것처럼 부지런해야 많은 것을 얻을 수 있어요!


80年生  자만은 추락을 갖는다고 하죠. 잘나갈때 일수록 더욱 겸손한 자세를 잊지말아요.


92年生  의욕이 없을때 놔 버려도 괜찮아요. 하루쯤 잊고 지내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04年生  노력 없는 천재는 없답니다. 늦어도 좋으니 꾸준히 노력하는 모습이 좋답니다~!

 

 

◆닭띠 운세◆


45年生  가까운 사이라도 선을 넘어선 안 됩니다. 가까운 사이일수록 더욱 조심해야 돼요.


57年生  일상에 지쳐 힘들더라도 오늘 한 번쯤은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도 좋아요.


69年生  무언가 시도하기 좋은 날이니 계획과 생각만 있다면 오늘 시작해봐도 좋습니다!


81年生  일어나지도 않은 일에 짐작하지 말고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않는 것이 중요해요.


93年生  한 번쯤 변화가 필요해요. 머리스타일도 좋고 패션도 좋으니 변화를 가져보세요!

 

 

◆개띠 운세◆


46年生  기쁨이 있다면 슬픔도 있을 거에요. 현재를 훌훌 털고 일어나면 문제 없답니다!


58年生  자리가 사람을 만들어요. 자리가 높아져 갈수록 더욱 겸손한 자세를 유지해봐요.


70年生  남들에게는 위기이지만 다르게 생각해보면 나에게는 기회가 될 수도 있답니다!


82年生  순간의 감정 때문에 공들여 온 탑이 무너질 수 있어요. 내 마음을 다잡아야 해요.


94年生  경험이 있는 조언이 필요한 하루입니다. 오늘은 윗사람에게 조언을 구해보세요.

 

 

◆돼지띠 운세◆


47年生  나도 한 번쯤 실수 할 수 있답니다. 상대방의 실수도 한 번 쯤 눈감아 주세요~!


59年生  조금 더 수월한 진행을 원한다면 일의 중요성과 우선순위를 먼저 정해보세요.


71年生  무엇을 해도 중박은 치는 하루네요. 일단 내지르고 생각해도 좋은 하루입니다.


83年生  지나간 것은 지나간대로 미련을 떨쳐버리세요. 지금 이 순간이 더욱 중요해요!


95年生  주변 사람 중 귀인이 있습니다. 귀인으로부터 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하루네요.

 

 

< 운세제공 = 더 사주 >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