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0 (화)

  • 구름조금동두천 18.5℃
  • 맑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18.3℃
  • 흐림대전 23.2℃
  • 구름조금대구 23.3℃
  • 구름조금울산 18.7℃
  • 맑음광주 22.2℃
  • 맑음부산 19.7℃
  • 맑음고창 16.8℃
  • 맑음제주 16.5℃
  • 구름많음강화 14.0℃
  • 구름많음보은 21.5℃
  • 구름조금금산 22.8℃
  • 맑음강진군 21.2℃
  • 구름많음경주시 20.4℃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증시 마감] 코스피, -2.45% 하락... 3000선 붕괴

포스코케미칼·SK이노베이션·LG전자·기아차, 하락
코스닥, 전 거래일 比 -3.23% 급락 마감

 

【 청년일보 】 코스피가 24일 2%대 급락하면서 3000선이 무너졌다.

 

연초부터 이어진 증시 랠리로 주가 부담이 높아진 상황에서 글로벌 채권 금리 상승이 촉발한 불안 심리가 외국인 대량 매도를 불러일으켰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75.11포인트(-2.45%) 급락한 2994.98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가 3000선 밑으로 떨어져 마감한 것은 지난달 29일 이후 16거래일 만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0.49포인트(0.02%) 오른 3070.58로 시작해 오전 장중 3090대로 고점을 높였다가 오후 들어 하락 반전한 뒤 점차 낙폭을 키웠다.

 

코스피에서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6천366억원과 5614억원을 순매수했다.

반면에 기관은 825억원을 순매도했다.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이 전날(현지시간) 의회 증언에서 통화완화 정책을 지속한다는 방침을 재확인하면서 채권 금리 상승세가 주춤해진 반면 이날 아시아 증시는 일제히 하락세를 나타냈다.

 

일본 닛케이225 지수가 1.61%, 대만 가권 지수가 1.40% 하락했고, 홍콩 항셍지수가 주식거래 인지세 인상 소식에 국내 장 마감 무렵 3%가량 급락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한국 증시가 글로벌 대비 가파르게 상승했다는 점에서 여전히 밸류에이션(평가가치) 부담이 상대적으로 더 남아 있다 보니 가격 갭 축소 국면이 지속하고 있다"며 "아울러 중화권 증시 부진이 전반적으로 매물 출회 욕구를 자극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강세장을 주도했던 제약·바이오, 자동차, 2차전지, 인터넷 업종의 낙폭이 컸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대부분이 하락한 가운데 포스코케미칼(-7.06%), SK이노베이션(-6.33%), LG전자(-4.76%), 셀트리온(-4.73%), 기아차(-4.70%), NAVER(-4.23%)의 낙폭이 컸다. 신한지주(1.07%), 엔씨소프트(0.32%)는 상승했다.

 

대부분 업종이 약세를 보인 가운데 비금속광물(-4.95%), 운송장비(-4.30%), 화학(-4.03%), 서비스업(-3.73%) 등의 하락 폭이 컸다. 이날 코스피의 거래량은 15억2천687만주, 거래대금은 19조6천542억원이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30.29포인트(-3.23%) 급락한 906.31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날보다 0.20포인트(0.02%) 오른 936.80으로 출발해 오후 하락 반전하면서 낙폭을 키웠다. 코스닥시장에선 개인이 387억원을, 외국인이 262억원을 순매수했다. 기관은 547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 중에선 카카오게임즈(2.48%), 솔브레인(0.42%)이 올랐고, 펄어비스(-7.74%), 알테오젠(-4.94%), 케이엠더블유(-4.92%) 등은 낙폭이 컸다. 코스닥시장 거래량은 35억8천147만주, 거래대금은 14조7천798억원이었다.

 

한편 원 달러 대비 환율은 서울 외환시장에서 1.6원 상승한 1112.2원에 장을 마감했다.

 

다음은 이날 코스피, 코스닥 상승종목 [종가 기준. 우선주 포함] 순위다.

 

[ 코스피 등락율 순위 ]  

 

종목명 현재가 대비 등락 등락률
포스코강판 32,600 6,400 24.43
고려제강 18,000 3,000 20.00
세화아이엠씨 674 94 16.21
유니온 9,200 1,130 14.00
하이트론 6,890 690 11.13
한농화성 22,400 2,150 10.62
덴티움 52,000 3,400 7.00
삼성출판사 32,250 1,750 5.74
SK케미칼 385,000 18,500 5.05
롯데관광개발 20,100 900 4.69
SK케미칼우 187,500 8,000 4.46
KCTC 7,290 310 4.44
인스코비 2,600 105 4.21
필룩스 4,580 170 3.85
BYC 380,500 14,000 3.82
대영포장 2,670 95 3.69
한진칼우 41,150 1,250 3.13
한일철강 2,155 65 3.11
한진칼 59,900 1,700 2.92
하나투어 65,800 1,800 2.81
한일시멘트 115,500 3,000 2.67
유니온머티리얼 4,110 105 2.62
하이스틸 21,500 500 2.38
SH에너지화학 972 22 2.32
아시아나항공 15,000 300 2.04
DSR제강 5,070 85 1.71
SK디스커버리 65,800 1,100 1.70
BNK금융지주 5,970 100 1.70
보령제약 20,450 300 1.49
삼화왕관 37,750 400 1.07
신한지주 33,150 350 1.07
하나금융지주 36,950 350 0.96
무림P&P 5,680 50 0.89
서울가스 94,500 800 0.85
동남합성 46,900 300 0.64
우리금융지주 9,660 60 0.63
현대그린푸드 9,040 50 0.56
대창 1,990 10 0.51
AJ네트웍스 4,000 20 0.50
덕성우 11,250 50 0.45
신한알파리츠 7,130 30 0.42
디씨엠 12,500 50 0.40
SK네트웍스 5,410 20 0.37
대성홀딩스 28,400 100 0.35
엔씨소프트 934,000 3,000 0.32
BYC우 161,000 500 0.31
한국패러랠 1,935 5 0.26
이엔플러스 3,990 10 0.25
코스모신소재 21,100 50 0.24

 

[ 코스닥 등락율 순위 ]

 

종목명 현재가 대비 등락 등락률
오로스테크놀로지 54,600 12,600 30.00
GV 399 92 29.97
박셀바이오 119,900 27,600 29.90
로지시스 8,780 2,020 29.88
피플바이오 52,000 11,950 29.84
디젠스 1,000 227 29.37
소리바다 358 80 28.78
지트리비앤티 21,700 3,500 19.23
한국파마 52,000 6,900 15.30
엔지스테크널러지 6,310 610 10.70
한네트 11,450 1,100 10.63
양지사 16,700 1,450 9.51
삼현철강 4,880 420 9.42
시그네틱스 1,640 135 8.97
네온테크 4,555 375 8.97
한국컴퓨터 3,620 290 8.71
메드팩토 78,700 5,900 8.10
마이크로디지탈 15,650 1,150 7.93
경남스틸 2,560 180 7.56
APS홀딩스 8,170 540 7.08
인트론바이오 21,800 1,400 6.86
러셀 5,100 325 6.81
고바이오랩 36,350 2,300 6.75
나이벡 37,900 2,050 5.72
프리시젼바이오 18,900 1,000 5.59
비덴트 12,350 650 5.56
케이씨티 6,560 320 5.13
소마젠(Reg.S) 13,600 650 5.02
오하임아이엔티 3,170 150 4.97
한국정보통신 9,190 410 4.67
OQP 4,395 195 4.64
센트럴바이오 2,620 115 4.59
엘컴텍 1,710 70 4.27
포스코엠텍 6,720 250 3.86
신라섬유 2,935 105 3.71
티로보틱스 11,300 400 3.67
지니뮤직 5,190 180 3.59
올릭스 43,700 1,400 3.31
코맥스 5,950 190 3.30
이퓨쳐 10,300 320 3.21
데브시스터즈 60,500 1,800 3.07
배럴 10,150 300 3.05
뉴지랩 10,550 300 2.93
덴티스 2,400 65 2.78
엔케이맥스 20,500 550 2.76
티플랙스 3,595 95 2.71
오스코텍 35,000 900 2.64
케이엔더블유 8,570 220 2.63
에스티오 2,550 65 2.62

 

【 청년일보=강정욱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