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2℃
  • 구름많음강릉 6.3℃
  • 맑음서울 2.0℃
  • 대전 4.1℃
  • 맑음대구 2.1℃
  • 구름조금울산 6.8℃
  • 구름많음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7.1℃
  • 구름많음고창 4.9℃
  • 구름많음제주 11.3℃
  • 맑음강화 1.0℃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3.1℃
  • 맑음강진군 3.6℃
  • 맑음경주시 6.1℃
  • 구름많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증권 리포트] "글로벌 영역 확대에" DB금투, NAVER 투자의견 BUY..."하반기 이익 턴어라운드 기대" 한화證, DL이앤씨 투자의견 매수 外

 

【 청년일보 】 상반된 투자 의견에도 나름의 타당성이 존재한다. 판단은 항상 투자자의 몫, 화수분처럼 쏟아져 나오는 증권 정보의 홍수 속에 증권 브리핑을 들어본다.

 

◆ 글로벌 영역 확대에 주가 매력적...DB금융투자, NAVER 투자의견 BUY

 

DB금융투자는 NAVER(이하 네이버)에 대해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등 추가적인 이슈가 존재하지만 주요 사업 부분의 글로벌 영역 확대를 감안하면 현재 주가는 매력적인 구간이라고 진단.

 

황현준 DB금융투자 연구원은 네이버의 3분기 실적은 매출액 1조7,300억원, 영업이익 3,354억원으로 기대치에 부합할 것으로 보인다며 성과형 광고가 서치플랫폼 매출을 견인하며 호조를 보였다고 설명.

 

이어 그는 쇼핑거래액 증가세 지속에 따른 커머스·핀테크 분야 성장도 이어졌다며 클라우드 자리매김 등에 힘입어 외형 확대 추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분석.

 

황 연구원은 네이버는 3분기에도 쇼핑 거래액이 전년 대비 약 28% 증가하며 국내 온라인 쇼핑 시장에서 우위를 이어가고 있다면서 4분기 중 이마트 장보기 입점, 스마트스토어 모델의 Z홀딩스를 통한 일본 진출 등 커머시 관련 기대 요인들이 임박했다고 설명.

 

아울러 그는 네이버웹툰, 왓패드를 중심으로 한 콘텐츠 IP 비즈니스 확대, 제페토 수익 모델 적용 등 내년 콘텐츠 사업에도 볼거리가 충만한다며 가치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

 

다만 황 연구원은 아직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등 추가 이슈가 존재한다면서도 선행적으로 부각된 핀테크, 골목 상권 등과 관련된 규제가 펀더멘털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분석.

 

따라서 그는 성과형 광고가 견인 중인 서치플랫폼 매출 호조, 쇼핑거래액 중가에 따른 커머스 및 핀테크 성장, 클라우드 자리매김 등에 힙입어 외형 확대 추세가 이어질 것이라면서 네이버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 목표주가 560,000원을 유지.

 

◆ 하반기 이익 턴어라운드 기대...한화투자증권, DL이앤씨 투자의견 매수

 

한화투자증권이 DL이앤씨에 대해 3분기 영업이익은 시장 기대치를 소폭 상회한 것으로 추

정된다면서 하반기 이익 턴어라운드를 바탕으로 밸류에이션 회복도 기대해볼 수 있다고 진단.

 

송유림 SK증권 연구원은 DL이앤씨의 올 3분기 매출액은 1.9조 원, 영업이익은 2,258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4.2%, +21.2%의 성장률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

 

송 연구원은 이번 3분기를 기점으로 영업이익도 완연한 턴어라운드를 나타낼 전망이며, 이러한 실적 회복 기조는 내년까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

 

송 연구원은 올해 연간 영업이익은 예상보다 빠른 주택 매출 회복과 양호한 이익률 지속으로 연초 가이던스(전망치) 8,300억원을 무난히 넘어설 것으로 전망.

 

이어 그는 하반기에는 밸류에이션 회복을 기대할 만한 요인도 존재하는데, 4분기는 대체로 수주 성수기인 만큼 그 간의 수주 부진을 만회할 전망이라며, 이 중에는 동사가 FEED를 수행한 러시아 석유화학 공사(1조 원 이상)도 포함되어 있다고 부연.

 

아울러 송 연구원은 3분기 누계(별도) 3조 원의 주택 수주 중 약 1조 원이 디벨로퍼인 만큼 수주 퀄리티도 양호하다는 판단이며, 주택 착공 물량도 올해 2만 세대, 내년 2.2만 세대로 가이던스를 이미 제시한 바 있다고 평가.

 

따라서 그는 경쟁사 대비 상대적으로 낮은 주택 수주잔고와 분양 세대수 등을 고려해 밸류에이션 할인을 적용하더라도 지금의 주가 수준에서는 상승 여력이 충분하다면서 DL이앤씨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 200,000원을 유지.

 

◆ 단기 실적보다는 중장기 전략에 주목...SK증권, 한샘 투자의견 BUY

 

SK증권이 한샘에 대해 원자재 가격 급등에도 불구하고 기대보다 선방하고 있는 이익률이 긍정적이라며 단기적인 지표 보다는 중장기적인 전략 변화에 주목 필요성이 있다고 진단.

 

SK증권은 한샘의 올해 매출을 전년 대비 10.1% 증가한 2조2,770억원, 영업이익을 같은 기간 12.2% 늘어난 1,050억원으로 추정했는데, 이는 매출과 영업이익의 시장전망치(컨센서스) 2조2917억원, 1140억원을 각각 0.64%, 7.89% 하회하는 수준.

 

신서정 SK증권 연구원은 한샘은 작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및 집코노미 등의 영향으로 높은 실적 성장률을 보였다면서 올해의 경우 전년도의 높은 기저와 원자재 가격 상승 이슈가 맞물리며 실적 기대감이 다소 낮아져 있음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실적을 지속하고 있다고 분석.

 

리하우스 부문이 전반적인 실적을 견인중인 데다가 판관비 등의 비용감축 효과로 이익률을 방어했고, 가구부문의 단기적인 이익률은 여전히 불확실성이 있는 상황이나 중장기적인 M/S(시장점유율) 확대전략은 여전히 유효하다는 것이 신 연구원의 판단.

 

그는 매장 확장 및 마케팅 등으로 리하우스 뿐만 아니라 가구부문에서도 점유율의 증가가 예

상된다면서 특히 시장에서 관심이 높은 B2C(기업과 소비자간의 거래) 부문뿐만 아니라 B2B(기업과 기업간의 거래) 부문도 주택 착공 증가에 따라 내년 실적 성장이 기대된다고 설명.

 

따라서 신 연구원은 추후 여러 회사와의 MOU 등으로 전략변화가 가미된다면 중장기적인 성장여력도 여전하다고 판단한다며 한샘에 대한 투자의견을 BUY, 목표주가 150,000원을 유지.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