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흐림동두천 0.3℃
  • 구름많음강릉 11.6℃
  • 흐림서울 3.7℃
  • 구름조금대전 -0.3℃
  • 맑음대구 1.5℃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8.9℃
  • 맑음고창 -0.6℃
  • 구름많음제주 11.4℃
  • 흐림강화 3.1℃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0.4℃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내달 1일 백신패스 도입...정부, 계도·홍보기간 운영 검토

접종증명·음성확인제 정착...일상생활 불편 방지 방안 모색

 

【 청년일보 】'백신 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가 내달 1일부터 도입된다. 정부는 새 제도 안착과 일상생활의 불편 해소를 위해 계도·홍보기간 운영을 검토하고 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26일 브리핑에서 "접종증명·음성확인제라는 새로운 제도가 현장에서 안착하려면 시간이 필요하다고 하는 의견이 지방자치단체들을 중심으로 계속 제기되고 있다"며 "이에 일정 기간을 계도 및 홍보 기간으로 운영하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2차 접종을 마쳤거나 2차 접종을 받을 예정인 18∼49세의 경우 당장 다음 주부터 헬스장, 목욕탕, 탁구장 등에 출입할 수 없게 됨에 따라 이들이 일상생활에 불편을 겪지 않게 하는 방안이 모색된다. 

 

◆내달 고위험 시설·행사에 백신 패스 도입...PCR 음성확인서 발급 등 불편 논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방안 초안에 따르면, 정부는 내달 1일부터 일부 고위험 시설·행사에 대해서는 백신 접종증명서나 음성확인서를 보여줘야 시설 입장을 허용하는 '백신 패스'를 도입한다.

 

전국 209만개 다중이용시설 가운데 유흥시설,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경마·경륜, 카지노 등 13만개 시설과 100인 이상 행사·집회, 요양시 면회 등에 적용된다.

 

하지만 전날 계획이 발표되자 1차 접종자들은 시설·행사 입장을 위해 PCR(유전자증폭) 음성확인서를 받아야 하는 상황에 불편을 호소하고 있고, 헬스장과 탁구장 등 생활시설을 이용할 수 없게 된 미접종자를 중심으로는 차별 논란이 일고 있다.

 

손 반장은 '목욕탕에는 백신 패스가 적용되는 반면 골프장 샤워실은 접종 구분 없이 사용할 수 있어 제도에 모순이 있다'는 의견에 대해서는 "골프장이 아니라 해당 시설 내에 있는 샤워실 또는 사우나 등에 대해서만으로 백신 패스를 부분 적용하면 백신 패스 제도의 적용 범위가 너무 광범위해진다"고 답했다.

 

그는 "이 사안은 이용자와 시설주에게 안전한 샤워·세면 환경을 만들어 달라는 부탁을 드릴 부분으로 본다"며 "백신 패스는 한정적, 제한적으로, 최소 단위로 실시한다는 원칙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