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1.5℃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5℃
  • 구름조금광주 4.9℃
  • 맑음부산 5.3℃
  • 흐림고창 4.7℃
  • 흐림제주 9.1℃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0.0℃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헤드라인] 정부 "먹는 코로나치료제 도입시 비용 국가 부담"...공수처, 국민의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재개 外

 

【 청년일보 】정부는 먹는 형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구매 가격이 90만원을 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치료제가 도입될 경우 국가가 전액 부담한다고 밝혔다.

 

부친의 부동산 관련 의혹이 제기됐던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의 의원직 사직안이 13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국민의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을 재개했다. 

 

◆"먹는 코로나 치료제 도입 전망에"... 정부 "90만원대 비용 국가 부담"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백브리핑에서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도입시 본인 부담금과 관련한 질의에 "국민 자부담은 현재로서는 없는 체계로 운영된다"고 답변.

 

손 반장은 "우리나라의 경우 (코로나19) 치료 과정은 전체 다 국가가 부담하고 있어서 국민은 비용 부담이 없는 상황"이라며 "치료제가 도입된다고 하면 동일한 원칙을 적용할 예정"이라고 설명.

 

코로나19는 1급 감염병으로 지정돼 있으며,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치료비용은 전액 국가가 부담. 현재 국내에서 코로나19 치료제로 쓰이는 '렘데시비르' 투약 비용 역시 국가가 지원

 

◆윤희숙 사직안, 국회 본회의서 가결

 

국가권익위원회 조사 결과 부친의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돼 의원직을 사퇴한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의 사직안이 국회 본회의 통과.

 

박병석 국회의장은 이날 오후 본회의에 윤 의원의 사직안을 상정해 투표. 총투표수 223표 중 찬성 188표, 반대 23표, 기권 12표로 가결. 

 

앞서 윤 의원은 권익위의 국회의원 부동산 전수조사에서 부친의 농지법 위반 의혹이 제기되자 지난달 25일 “책임지겠다” “벌거벗고 조사를 받겠다”며 의원직 사퇴를 선언하고 사직서를 제출. 

 

◆공수처,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재개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공수처가 국민의힘 압수수색. 공수처 수사3부(최석규 부장검사)는 이날 오후 2시 35분께 여의도 의원회관 3층 김 의원실에 검사와 수사관 등 17명을 보내 압수수색을 재개. 

 

공수처의 김 의원실 압수수색 시도에 대해 “절차상 명백한 불법”이라며 국민의힘 의원들의 고성이 오간 지난 10일 압수수색 때와 달리 이날은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에서 진행. 

 

공수처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고발사주 의혹 피의자로 입건해 강제 수사에 착수한 상태. 아울러 범여권 정치인의 고발을 사주한 의혹을 받는 손준성 검사와 김 의원실에 대해서도 압수수색 재개.

 

 

◆서울 지하철 파업 D-1...파업 초읽기

 

서울 지하철 파업을 하루 앞둔 상황. 13일 서울교통공사 노사  노조는 쟁의행위 찬반 투표를 거쳐 지난달 총파업을 결의하고 이달 14일 총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지난달 23일 선언. 이후 지난달 31일과 이달 9일 2차례 교섭이 더 있었지만, 노사 간 입장 차이가 전혀 좁혀지지 않은 상황.

 

노조는 또 공사의 재정위기 부담을 노동자에게 전가할 것이 아니라 정부와 서울시가 지원해야 한다고 촉구했지만, 정부와 서울시는 공사의 경영 합리화와 자구책 마련이 우선이라며 관련 대책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

 

◆"로보틱스, 인간을 위한 수단...정의선 "안전성에 중점 두고 개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13일 "로보틱스는 기술 자체가 목적이 아닌 오로지 인간을 위한 수단으로 앞으로 안전성 등에 중점을 두고 기술을 차근차근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

 

현대차그룹은 로보틱스를 도심항공모빌리티(UAM), 자율주행 등과 함께 주요 미래 먹거리로 선정하고, 웨어러블 로봇으로 대표되는 관절로봇기술과 인간·로봇 상호작용(HRI) 솔루션의 집합체인 인공지능(AI) 서비스로봇기술, 로보틱 모빌리티를 중심으로 핵심 기반 기술을 내재화해 새 미래 로보틱 서비스 개발에 집중.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