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9.6℃
  • 구름많음서울 1.0℃
  • 구름많음대전 4.3℃
  • 흐림대구 9.1℃
  • 흐림울산 10.4℃
  • 흐림광주 7.0℃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5.4℃
  • 제주 10.3℃
  • 흐림강화 -0.7℃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7.5℃
  • 흐림경주시 10.0℃
  • 구름조금거제 11.9℃
기상청 제공

복권기금, 경북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에 올해 43억원 쾌척

지난해보다 2억원 증액…건강·여가·교육·복지 등 현장 맞춤형 서비스 제공

 

【 청년일보=정수남 기자 】 복권기금이 100세 시대를 맞아 경로당 활성화와 노인 복지 증진을 위해 기금을 적극 활용한다.

 

복권기금이 경북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에 전년보다 4.9%(2억원) 증가한 43억원을 올해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은 경북도가 진행하는 노인 복지 정책 가운데 하나로, 노인의 건강, 여가, 교육, 복지 등을 아우른다.

 

올해 복권기금의 증액 지원으로 전년보다 10% 늘어난 550명의 행복도우미가 관내 8천183곳의 경로당 가운데 7천856곳에서 지원 활동을 펼친다.

 

이들 행복도우미는 하루 3~4곳의 경로당을 방문해 말벗 봉사와 노인의 안부, 안전 확인, 건강, 여가, 취미 증진, 생활방역, 행정과 회계 지원 등을 각각 펼친다.

 

 

김정은 동행복권 팀장은 “로또복권, 연금복권 등 복권 판매를 통해 조성한 기금이 사각지대에 있는 노인 등을 위해 유용하게 쓰이고 있다. 복권은 당첨에 대한 기대뿐만 아니라 낙첨되더라도 복권 판매금의 41%가 기금으로 적립된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은 전국에서 노인 인구가 두번째로 많은 지역으로, 지난해 전체 인구(262만6천609명) 가운데 22.7%(59만6천312명)가 노인으로 집계됐다.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