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0 (수)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韓中, 반도체 공급망 논의...통상분야 장관급 회동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 왕원타오 中상무부장 만나

 

【 청년일보 】 미국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회의를 계기로 한국과 중국의 통상 분야 장관급 인사가  반도체 공급망 문제 등을 논의했다.

 

27일 중국 상무부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 공식 채널을 인용한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과 왕원타오 중국 상무부장은 26일(현지시간)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APEC 무역장관 회의 계기에 만나 산업망과 공급망 안정 수호 등에 대해 논의했다.

 

중국 상무부는 "양측은 반도체 산업망과 공급망 영역에서의 대화와 협력을 강화하는 데 동의했다"고 밝혔다.

 

안 본부장은 "최근 몇 년간 한중 경제무역 관계의 중요성이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며 "양국 간 긴밀한 협력 관계는 글로벌 공급망의 안정적이고 원활한 흐름을 보장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안 본부장은 "한국은 양국 간 경제·무역 협력 관계를 더 심화시키고, 역내 및 다자 틀 아래 양국 간 협력 영역을 확장하길 원한다"고 말했다고 중국 상무부는 밝혔다.

 

왕원타오 부장은 "양국 정상의 전략적 지도 아래 중한 경제·무역 관계가 심화·발전했다"며 "중국의 수준 높은 대외 개방은 한국을 포함한 세계 각국에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중국은 한국과 함께 양자 무역 및 투자 협력을 심화하는 것을 비롯해 산업망과 공급망 안정을 수호하고, 양자 및 지역에서의 협력과 다자 차원의 경제·무역 협력을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리기를 원한다"고 부연했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