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8.0℃
  • 맑음대전 -7.9℃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5.2℃
  • 맑음광주 -5.3℃
  • 맑음부산 -5.0℃
  • 맑음고창 -7.6℃
  • 제주 1.9℃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8.9℃
  • 맑음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명절 기차표 10장 중 4장 예약취소...맹성규 의원 "활용방안 모색해야"

최근 5년 간 명절기간 기차표 반환위약금 70억 8천만원
매년 명절기간 전체 좌석 100 석 중 4 석은 빈 좌석 운행

 

【 청년일보 】 명절 기차표 예매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KTX 와 새마을호 , 무궁화호 등 코레일이 운행하는 전체 명절 기차표 10 장 중 4 장은 예약 취소처리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

 

9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맹성규 국회의원이 한국철도공사(코레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3년도 설과 추석 명절기간 중 발권된 기차표는 총 951만8천800매로 나타났다 .

 

그러나 이 중 약 45%에 해당하는 433만2천70매가 취소·반환된 것으로 확인됐다. 취소·반환된 기차표는 재판매 과정을 거쳤지만, 전체의 약 4.8%인 45만4천348 매는 재판매조차 되지 못하고, 빈 좌석으로 열차가 운행됐다. 100석 중 4~5석은 빈 좌석으로 운행된 셈이다.

 

특히 기차표 예매취소에 따른 명절기간 반환 위약금은 최근 5년 사이(2019년~2023년) 총 70억8천만원으로 집계됐고, 지난해에만 20억5천만원에 달했다.

 

맹성규 의원은 "명절 기차표 예매가 '하늘의 별따기'라고 평가받는 상황에서, 소비자들이 불용좌석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이 필요하다"며 "불용좌석들의 현장 판매 방안 모색 및 기차표 불용률이 높은 시간대에 관한 조치를 강화하는 등 소비자들의 불편을 덜 수 있는 조치를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