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3·1운동 정신은 자유"...윤대통령 "한일관계 세계 평화와 번영 협력 관계"

3·1운동 정신인 자유 가치 수호하며 풍요로운 대한민국 건설
한일관계 세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협력하는 파트너 관계

 

【 청년일보 】 윤석열 대통령은 기미독립선언의 뿌리에 자유주의 정신이 있었다며 3·1운동 정신인 자유의 가치를 수호하면서 풍요로운 대한민국 건설에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1일 서울 중구 유관순기념관에서 열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에서 "기미독립선언의 뿌리에는 당시 세계사의 큰 흐름인 자유주의가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대통령은 "105년 전 오늘 우리의 선열들은 대한의 독립국임과 대한 사람이 그 주인임을 선언하였다"면서 "저와 정부는 3·1운동의 정신인 자유의 가치를 지키며, 더 행복하고 풍요로운 대한민국 건설에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일관계에 대해선 새로운 세상을 위한 동행의 길을 걷고 있다며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는 파트너가 됐다고 평가했다. 

 

윤 대통령은 "기미독립선언서는 일본을 향해 우리의 독립이 양국 모두 잘 사는 길이며, 이해와 공감을 토대로 새 세상을 열어가자고 요구했다"며 "한일 양국은 아픈 과거를 딛고 '새 세상'을 향해 함께 나아가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자유, 인권, 법치의 가치를 공유하며 공동의 이익을 추구하고, 세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협력하는 파트너가 됐다"고 양국 관계를 평가했다.  

 

북한 정권에 대해서는 폭정과 인권유린으로 인류 보편의 가치를 부정한다면서 통일의 의미는 보편적 가치를 확장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북한 정권의 폭정과 인권유린은 인류 보편의 가치를 부정하는 것"이라며  "자유와 인권이라는 보편의 가치를 확장하는 것이 바로 통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정부는 북한 주민들을 향한 도움의 손길을 거두지 않을 것이며, 북한 인권 개선을 위한 노력도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탈북민들이 우리와 함께 자유와 번영을 누릴 수 있도록, 따뜻하게 보듬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