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4 (화)

  • 흐림동두천 10.5℃
  • 흐림강릉 20.1℃
  • 서울 12.7℃
  • 흐림대전 16.3℃
  • 흐림대구 17.7℃
  • 구름많음울산 18.7℃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8.5℃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3.2℃
  • 흐림금산 16.2℃
  • 흐림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통일부 "김일성 회고록 출판 경위 파악 후 조치"

'세기와 더불어'는 총 8권으로 조선노동당 출판사에서 발간
통일부와 사전 협의하거나 반입 승인을 신청한 사실은 없어

 

【 청년일보 】 김일성 북한 주석의 항일 무장투쟁사가 담긴 것으로 알려진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가 국내에서 처음 출간된 것을 두고 통일부가 정부 차원의 조치를 할지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22일 국내 출판사인 민족사랑방이 세기와 더불어를 출간한 것과 관련, "출판 경위 등을 파악해보면서 통일부 차원에서 취해야 할 또는 취할 수 있는 조치가 있는지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민족사랑방이 이 책의 국내 출간과 관련해 통일부와 사전에 협의하거나 출간을 목적으로 하는 반입 승인 등을 신청한 사실은 없다"고 덧붙였다. 

 

민족사랑방은 지난 1일 김일성 회고록을 '세기와 더불어 항일회고록 세트'라는 이름으로 출간했으며, 이를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판매하고 있다. 이 회고록은 지난 1992년 4월 15일 김일성 80회 생일을 계기로 출판돼 1998년까지 총 8권이 조선노동당 출판사에서 발간됐다.

 

통일부 당국자는 "2012년 남북교역이라는 곳이 특수자료 취급 인가기관에 판매하기 위한 목적으로 세기와 더불어를 국내에 반입하는 승인을 받은 바는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 당국자는 당시 반입 승인을 받은 주체가 남북교역인 점, 승인 목적이 특수자료 취급 인가기관 대상 판매였다는 점을 재차 강조했다. 특수자료 취급 인가기관은 북한과 관련한 연구를 하는 기관 등을 말한다.

 

향후 통일부가 취할 수 있는 조치에 대해서는 "출간을 목적으로 국내에 북한 도서를 반입하는 경우 통일부에 반입 승인 신청을 하고, 저작권이나 특수자료 여부 등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반입 승인을 하는 절차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북한 도서를 반입해서 출간하는 경우 외 다른 경로의 출판 방식이 있는지 등 출판 경위나 경과를 판단해 입장을 정리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정구영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