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6 (수)

  • 구름조금동두천 20.8℃
  • 구름많음강릉 19.4℃
  • 맑음서울 21.7℃
  • 구름조금대전 22.3℃
  • 흐림대구 18.5℃
  • 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21.0℃
  • 흐림부산 19.3℃
  • 구름조금고창 21.4℃
  • 제주 20.2℃
  • 맑음강화 21.4℃
  • 구름조금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22.5℃
  • 맑음경주시 18.7℃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한예슬 소속사, "허위사실 유포·악플에 법적 대응"

 

【 청년일보 】배우 한예슬이 허위사실 유포와 악성댓글에 법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한예슬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지금부터 한예슬 본인이 직접 말씀드린 사실 외에 모든 허위사실을 전파하는 채널과 무차별한 악성 게시글, 댓글에 대해 강력하게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지난 2주 동안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예슬과 관련한 다양한 허위사실이 유포되기 시작했고, 무차별한 악성 게시물과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며 "의혹을 해소하고자 한예슬 본인이 솔직한 입장 표명을 했지만 오히려 더 왜곡하고 조롱하는 현 상황을 묵과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특히 논란의 중심에 있는 한예슬의 남자친구와 관련해 "그는 개인 인권을 보호받을 권리가 있는 일반인(비연예인)임을 인지해달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팬들과의 소통을 행복으로 느끼며, 직업에 따라 감수해야 할 부분들에 대해 열린 마음으로 활동해온 한예슬을 응원하는 마음과 건전한 인터넷 문화 확립을 위해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당사는 새 파트너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했다.


앞서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한예슬이 2018년 클럽 '버닝썬'에서 열린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마약 투약이 의심되는 행동을 보인 여배우라는 의혹과, 한예슬이 최근 공개한 남자친구가 호스트바 출신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버닝썬' 의혹과 관련, "입에 담지 못할 큰 사건의 주인공이 저라고 얘기하신 부분들은 정말 경찰, 검찰에서 밝혀주시길 내가 더 원하고 있다"고 부인했다.


남자친구에 대해서는 "그의 예전 직업은 연극배우였고 가라오케에서 일했던 적이 있다"며 "호스트바와 가라오케가 같다고 생각하시겠지만 다 오픈된 곳이 가라오케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