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3℃
  • 흐림강릉 24.5℃
  • 서울 24.7℃
  • 대전 25.3℃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8.2℃
  • 흐림광주 27.8℃
  • 흐림부산 27.3℃
  • 흐림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9.9℃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6℃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청년발언대] 도시재생에 의한 관광지화의 명암

 

【 청년일보 】 도시재생이란, 지역에서 의미가 있다고 공론된 건물은 리모델링하고, 주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탈바꿈시키고 규모와 역할 그리고 지역주민의 니즈에 따라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통해서 지역주민의 편의성을 향상시키거나 외부인의 집객력을 강화하는 것이다. 


도시재생뉴딜사업의 긍정적인 측면으로는 인구, 사업체 감소와 건물들이 노후화되어 가는 도시를 지역에 새로운 자원을 발굴하여 도시를 새롭게 만들고,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지역주민의 삶을 향상한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즉 무분별한 재건축과 재개발이 아니라 주민이 중심이 되어 도시를 새로운 가치로 되살려내는 것이
도시재생뉴딜사업에 장점이다. 


또한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인해 낙후된 곳을 보수하여, 마을의 환경을 좋고 안전한 공간으로 바꾸어가며, 여러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다는 점에서도 도시재생뉴딜사업의 긍정적인 부분이라고 이야기할 수 있다.


그러나 도시재생뉴딜사업에 긍정적인 부분이 있는가 반면 부정적인 측면도 있다.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부정적은 측면은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예로 이야기 할 수 있다. '리틀 포레스트'의 주인공의 고향장면도 경북 군위에서 촬영했다. 이러한 예를 통해서 지역 관광지를 영화 촬영지로 사용한 점에서 긍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마치 캔 찍어내듯 어딜 가나 똑같은 사업이라는 점과 청년창업, 예술인 지원 등 비슷한 사업만 늘어가고 있다는 것도 문제점이다. 


또다른 예로 대표적인 마을인 부산 감천문화마을을 들 수 있는데, 최근에 감천문화마을을 보고 비슷한 벽화나 예술인 거리를 벤치마킹하는 마을이 늘어나고 있다. 부산 감천마을을 벤치마킹을 한다면, 지역에 긍정적인 부분(관광객 증가, 지역활성화 등)만 있을 거라고 생각하겠지만 실제로 부산 감천문화마을의 주민들은 관광객이 방문함으로써 긍정적인 부분보다는 부정적인 부분(마을 노후화, 소음문제 등)이 더 많다고 생각하며, 심지어 감천문화마을 주민들은 관광객이 안 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예들을 통해 관광 중심의 마을을 만드는 것이 중심이 되는 것이 아니라 지역주민들의 주거 환경에 더 신경을 써야 하며, 현재보다 좀 더 나은 삶을 제공하는 게 도시재생뉴딜사업의 핵심이 되어야 한다. 또한 내가 어느 지역, 어디에 살든 일정 수준의 생활을 보장받을 수 있는 조건을 만드는 게 도시재생뉴딜사업의 본질이며 이러한 본질을 다시 생각해보고,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대해 명확하게 인지해야 한다.

 

 

【 청년서포터즈 5기 임지향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