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7.7℃
  • 흐림강릉 14.0℃
  • 구름조금서울 17.3℃
  • 구름조금대전 19.3℃
  • 대구 17.5℃
  • 구름많음울산 17.4℃
  • 구름조금광주 20.0℃
  • 구름많음부산 22.6℃
  • 구름조금고창 17.5℃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18.6℃
  • 구름조금금산 18.7℃
  • 맑음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7.0℃
  • 구름조금거제 20.9℃
기상청 제공

"신속한 피해 복구 지원"...서울시, 자치구에 300억원 긴급지원

도로 등 시설물 피해 복구·이재민 임시거주지 등에 활용

 

【 청년일보 】 서울시는 지난 8일부터 시작된 400mm 이상의 기록적 폭우로 인한 피해를 신속하게 복구하기 위해 자치구에 특별 교부금 300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폭우에 따른 서울시 자치구별 피해 현황 잠정 집계 결과(10일 오전 7시 기준) 주택·상가 침수 3천430건, 도로 침수 224건, 산사태 10건 등의 피해를 입었고, 사망 5명, 실종 4명, 부상 1명의 인명피해와 다수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서울시는 구체적인 피해 규모 및 복구비용은 산정 전이지만 조속한 피해 복구가 최우선인 만큼 이재민 발생 숫자 및 침수 발생건수 등을 고려해 자치구별 지원금액을 차등해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추후 자치구별 구체적인 피해 규모 및 복구비용을 산정한 후 추가로 예산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된 예산은 도로 등 시설물 피해 복구, 주거지 침수 등 피해를 입은 이재민의 임시 거주지 마련 등 조속한 복구에 투입된다.

 

이재민 대피소 설치비, 피해 복구공사비 및 장비 임차비, 수인성전염병예방을 위한 소독약품 및 방역장비 구입비, 현장 복구 인력지원 등 시급성을 고려해 자치구별 자체 계획에 따라 사용된다.

 

한편 시는 서울시 공무원으로 구성된 현장 복구 지원단(120개 부서, 2천248명), 자원봉사단체(자원봉사센터 바로 봉사단 699명) 등을 활용해서 현장 복구에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군에서도 수도방위 사령 부군 병력(산하 6개 부대 1천302명) 등 협조 가능한 인력자원 등을 활용해 지원하고 있고, 자치구 간에도 양수기 806대를 상호 지원하는 등 협력해 재난에 대응하고 있다.

 

김상한 서울시 행정국장은 "서울시는 각 자치 고가 이번 폭우로 인한 피해 상황을 면밀히 파악해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조속히 지원하고 시설물을 복구해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300억 원의 특별 교부금을 긴급 지원한다"고 말했다. 또한 "선제적인 자치구 지원을 통해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최대한 조기에 복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 청년일보=김원빈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