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1.8℃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1.6℃
  • 구름많음울산 0.6℃
  • 맑음광주 0.6℃
  • 구름많음부산 1.9℃
  • 구름많음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6.2℃
  • 흐림강화 -4.3℃
  • 흐림보은 -2.7℃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2.3℃
  • 흐림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2022 국감] 송석준 의원 "해외리콜 제품, 국내서 유통" 지적

 

【 청년일보 】 최근 해외직구가 증가하며 해외에서 리콜된 제품의 국내유통도 증가하고 있다.

 

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송석준 의원(경기 이천시)에게 한국소비자원(이하 소비자원)이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7년 106건이었던 해외리콜 제품 '시정권고 조치'는 2022년 8월까지 400건으로 4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로 살펴보면 2017년 106건, 2018년 132건, 2019년 137건, 2020년 153건, 2021년 382건, 2022년(8월) 400건으로 5년 연속 꾸준한 증가세를 보였다.

 

같은 기간 국내유통이 확인되어 시정권고 조치된 제품들 중 가장 많았던 제품은 음·식료품으로 약 17.5배(2017년 10건에서2022년 175건)가 늘었고, 화장품 11.6배(2017년 5건에서2022년 58건), 가전·전자·통신기기 8.6배(2017년 8건에서2022년 69건) 순이었다.

 

의류·패션 상품은 2017년에는 해외리콜 제품의 국내유통이 적발되지 않다가 2018년 2건이 적발된 이래 2021년 28건이 적발되어 3년간 14배나 폭증하기도 했고, 의약품·의약외품·의료기기도 2018년까지 국내 유통이 적발되지 않다가 2019년 7건이었던 것이 2021년 16건으로 2.3배가 늘기도 했다.

 

한편 소비자원은 2019년부터 해외 리콜제품의 국내 재유통을 모니터링해 오고 있는데, 재유통된 제품에 대한 적발건수는 2019년 31건, 2020년 44건, 2021년 58건, 2022년 8월 현재 79건으로 총 1072건 중 212건의 제품이 다시 시장에 유통되어 적발되었다. 

 

소비자원은 위해정보 모니터링, 해외위해제품 안전관리 체계구축, 민관 협력체계 운영 등을 통해 국내 유통 차단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으나 최근 온라인 거래와 해외직구가 증가하면서 해외리콜 제품 유통도 폭증한 것으로 분석된다.

 

송석준 의원은 “최근 해외에서 리콜된 제품의 국내 유통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해외리콜 차단조치 홍보를 확대하는 한편소비자들도 해외제품 구매 전 리콜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김원빈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