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2.6℃
  • 연무대전 5.0℃
  • 연무대구 7.7℃
  • 맑음울산 8.3℃
  • 연무광주 5.7℃
  • 맑음부산 10.5℃
  • 맑음고창 4.4℃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3.5℃
  • 맑음강진군 8.6℃
  • 맑음경주시 9.0℃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아들 찰리와의 동행...우즈, PNC 챔피언십 출전

이벤트 대회인 PNC 챔피언십 3년 연속 참가

 

【 청년일보 】이벤트 대회인 PNC 챔피언십에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7·미국)가 아들과 함께 3년 연속 출전한다. PGA 챔피언스투어의 이벤트 대회인 PNC 챔피언십은 프로 선수와 가족들이 2인 1조로 출전한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는 26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우즈가 아들 찰리와 함께 12월 열리는 PNC 챔피언십에 나온다"고 발표했다.

 

선수는 메이저 대회 또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 경력이 있어야 하고, 가족은 프로 선수가 아니어야 한다.

 

우즈는 2020년부터 이 대회에 찰리(13)와 함께 출전했으며 2020년 7위, 지난해에는 준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대회는 12월 17일부터 이틀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리츠 칼턴 골프클럽에서 열린다.

 

올해 대회에는 지난해 우승자 존 댈리 부자를 비롯해 조던 스피스, 저스틴 토머스, 넬리 코다(이상 미국),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 등이 출전한다.

 

4월 마스터스, 5월 PGA 챔피언십, 7월 디오픈 등 올해 메이저 대회에만 세 차례 출전했던 우즈는 바쁜 12월을 보내게 됐다.

 

최근 5개월 동안 대회 출전을 멈춘 타이거 우즈(미국)의 세계랭킹은 1천266위까지 떨어진 상태다.

 

우즈는 12월 1일부터 나흘간 바하마에서 열리는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 출전한다. 7월 메이저 대회 디오픈에 출전했다가 재활과 훈련이 더 필요하다며 자취를 감췄다가 다섯 달 만에 코스로 돌아오는 셈이다.

 

12월 10일에는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와 한 조로 스피스-토머스 조와 격돌하는 이벤트 대회를 치른다.

 

이후 12월 17일부터 이틀간 열리는 PNC 챔피언십으로 올해 일정을 사실상 마무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소셜 미디어 세계랭킹 전문가 노스페라투는 24일(한국시간) 우즈가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서 우승한다면 세계랭킹 250위 이내로 진입할 수 있다는 계산을 내놨다.

우승 한 번으로 1천 계단 이상 상승한다는 예측이다.

 

히어로 월드 챌린지는 이벤트 대회지만 이례적으로 세계랭킹 포인트를 부여받는다. 나흘 동안 72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치러진다는 이유가 가장 크다.

 

게다가 세계랭킹이 높은 선수만으로 출전 선수가 채워져 우승했을 때 받는 랭킹 포인트가 많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선수 20명 가운데 세계랭킹 10위 이내 선수가 6명에 이르고 20위 이내 선수는 14명이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