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4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이대생 성상납·위안부' 발언 논란 확산…김준혁 "진심으로 반성"

당 선대위, 사과 권고…김준혁 "정제되지 못한 표현으로 상처, 부끄럽고 죄송"

 

【 청년일보 】 더불어민주당의 김준혁 후보가 김활란 이화여대 초대 총장이 미군에게 학생들을 성적으로 양육했다는 발언과 박정희 전 대통령 및 군 위안부를 비하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논란이 확산되고 후보직 사퇴 요구까지 빗발치자 결국 사과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 후보는 지난 2일 페이스북을 통해 "수년 전 유튜브 영상에서 김활란 총장과 관련된 발언이 부적절했던 것에 대해 이화여대 학생들, 교직원, 동문들에게 상처를 준 점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위안부 피해자와 유가족들에게도 그 동안의 아픈 기억에 대한 존중을 표하며 사과의 말씀을 전합니다"라며 "박 전 대통령의 가족들과 과거 발언으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신 많은 국민들에게도 죄송하다는 마음을 전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제가 역사를 대중에게 친근하게 소개하려고 노력했지만, 그 방식이 적절하지 못했다"며 "부적절한 비유와 혐오 표현을 사용하여 많은 분들에게 불편함을 끼쳤다"고 반성했다.


이어 "정치 신인으로서 과거의 언행에 대해 깊이 반성하며, 앞으로는 더욱 정제된 언어로 의사소통하고 품위를 지키겠다"고 다짐했다.


이에 앞서 당 선대위는 이날 김민석 종합상황실장 명의의 언론 공지문에서 "선대위 상황실은 김 후보의 과거 유튜브 방송 발언이 부적절하다고 판단했다"며 "해당 학교와 구성원들에게 사과할 것을 김 후보에게 권고했다"고 밝혔다.


한편 김 후보는 지난 2022년 8월 유튜브 채널 '김용민TV'에 출연해 "종군 위안부를 보내는 그런 것에 큰 역할을 한 사람이 바로 김활란"이라며 "미군정 시기에 이화여대 학생들을 미군 장교들에게 성 상납시키고 그랬다"고 말했다.


김 후보의 과거 발언이 알려지자 이화여대는 입장문을 내고 김 후보에 대해 법적 대응을 예고하는 동시에 발언에 대한 사과와 후보직 사퇴를 요구했다.


2019년 2월에 김 후보는 같은 채널에 출연해 "(박 전 대통령이) 일제강점기에 정신대, 종군위안부를 상대로 섹스를 했었을 테고"라며 "가능성이 있었겠죠. 그 부분과 관련해서 명확하게 알려지진 않았을 테니까"라고 말해 논란을 불렀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