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4.1℃
  • 흐림대전 20.1℃
  • 흐림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0.6℃
  • 맑음광주 25.7℃
  • 구름많음부산 22.6℃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25.3℃
  • 흐림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19.5℃
  • 흐림금산 20.3℃
  • 구름조금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현대차·기아, 1분기 유럽서 판매량 소폭 감소…전년대비 1.3%↓

올 1분기 유럽서 27만8천432대 판매
현대차 1.3% '증가'…기아 3.6% '감소'

 

【 청년일보 】 현대차와 기아의 올해 1분기 유럽 자동차 판매량이 지난해와 비교해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는 올해 1∼3월 유럽 시장에서 작년 동기보다 1.3% 감소한 27만8천432대를 판매했다.


현대차는 1.3% 증가한 13만5천281대를, 기아는 3.6% 줄어든 14만3천151대를 각각 팔았다.


1분기 유럽 시장 전체 판매량은 전년 대비 4.9% 늘어난 339만5천49대였다.


점유율은 현대차·기아 합산 8.2%로, 작년 1분기보다 0.5%포인트 하락했다. 현대차는 0.1%포인트 감소한 4.0%를, 기아는 0.4%포인트 줄어든 4.2%를 각각 기록했다.


현대차는 1분기 유럽에서 투싼(3만2천187대), 코나(1만8천967대), i20(1만4천830대) 순으로, 기아는 스포티지(4만5천675대), 씨드(3만2천243대), 니로(1만9천784대) 순으로 많이 판매했다.


친환경 모델은 현대차의 경우 투싼 하이브리드(1만3천136대)가, 기아는 니로 하이브리드·플러그인하이브리드(1만1천724대)가 가장 많이 판매됐다. 니로 전기차(EV)는 8천60대 팔렸다.


지난 3월 한 달간 양사 합산 유럽 판매 실적은 작년 같은 달보다 5.6% 감소한 11만2천692대였다. 현대차는 5.2% 감소한 5만3천357대, 기아는 5.9% 줄어든 5만9천335대의 판매량을 보였다.


지난달 유럽 시장 전체 규모는 138만3천410대로 전년 대비 2.8% 줄었다.


지난달 현대차·기아 합산 시장 점유율은 8.1%로, 작년 동월 대비 0.2%포인트 하락했다. 현대차와 기아는 각각 0.1%포인트 떨어진 3.9%와 4.3%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 청년일보=최철호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