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2℃
  • 구름조금강릉 34.2℃
  • 구름많음서울 30.0℃
  • 맑음대전 33.1℃
  • 구름조금대구 33.5℃
  • 구름많음울산 26.9℃
  • 맑음광주 32.4℃
  • 구름많음부산 25.3℃
  • 맑음고창 30.8℃
  • 구름조금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3.0℃
  • 맑음보은 31.6℃
  • 맑음금산 31.6℃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34.7℃
  • 구름많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리니지 키우기' 나올까(?)…엔씨소프트, 신작 게임 개발 중

국내 게임사들, '방치형 게임' 잇따라 출시…엔씨소프트 참여 여부 주목
지난 2월 '리니지W' 기반 채용 공고…업계 "방치형 게임 제작 중" 추측

 

【 청년일보 】 국내 게임사들이 잇따라 뛰어들고 있는 방치형 키우기 장르에 엔씨소프트도 참여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30일 게임 업계 및 언론 보도에 따르면 엔씨소프트 내 이성구 최고사업책임자(CBO)가 이끄는 개발 조직에서 '리니지' 지식재산(IP)을 기반으로 한 방치형 게임을 제작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타이틀 명은 확정되지 않았으나, '리니지' IP를 담당하는 이성구 CBO 산하의 '프로젝트J' 팀에서 약 40명의 인원이 이 게임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엔씨소프트는 지난 2월 '리니지W'를 기반으로 한 새로운 프로젝트 관련 채용 공고를 낸 바 있다.


업계에서는 '전투 외에도 소셜 콘텐츠와 다양한 재미 요소를 개발하고 있다'는 채용 공고 내용을 바탕으로 엔씨소프트가 방치형 게임을 제작 중이라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한편 방치형 게임은 플레이어가 직접 조작하지 않아도 캐릭터가 자동으로 움직이며 재화를 수집하는 장르의 게임으로, 조작이 간편하고 빠른 보상이 특징이다. 이 장르는 MMORPG에 비해 개발 난도가 낮아 중소 규모 게임사들이 주로 도전해왔으나, 최근 대형 게임사들도 이 장르에서 성과를 내고 있다.


일례로 지난해 넷마블이 '세븐나이츠'를 기반으로 선보인 '세븐나이츠 키우기'가 성공을 거두었고, 컴투스홀딩스도 올해 초 '소울 스트라이크'의 매출로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이 외 중국산 방치형 게임 '버섯커 키우기' 역시 지난해 말부터 국내 앱 마켓에서 인기를 끌며 한때 매출 순위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