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3 (금)

  • 맑음동두천 32.2℃
  • 맑음강릉 30.8℃
  • 맑음서울 33.9℃
  • 구름많음대전 31.6℃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30.2℃
  • 흐림제주 27.3℃
  • 맑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28.2℃
  • 흐림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8.5℃
  • 구름많음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잉글랜드, 체코에 1-0 승... 유로2020 16강 진출

 

【 청년일보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이 '난적' 체코를 제압하고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16강에 진출했다.


잉글랜드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체코와 대회 조별리그 D조 3차전에서 전반 12분 터진 스털링의 결승 골로 1-0으로 승리했다.


잉글랜드는 조별리그에서 2승 1무(승점 7)를 기록하며 스코틀랜드를 3-1로 격파한 크로아티아(승점 4)와 함께 16강 직행 티켓을 차지했다.


이날 경기에서 잉글랜드는 '주포' 해리 케인(토트넘)이 3경기 연속 침묵을 지킨 가운데 1차전 결승 골의 주인공이었던 스털링이 또다시 해결사로 나서면서 힘겹게 조 1위를 차지했다.


선제골은 예상보다 이른 시점에 연출됐다.


스털링은 전반 12분 잭 그릴리시(애스턴 빌라)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투입한 크로스를 골 지역 오른쪽에서 번쩍 솟아오르며 머리로 득점에 성공했다. 크로아티아와 1차전에 이은 스털링의 이번 대회 2호골이었다.


이후 양 팀의 의도와는 달리 막판까지 경기가 지루한 양상을 보였으며, 잉글랜드는 스털링이 넣은 골을 끝까지 잘 지키며 승리를 거뒀다.

 

한편 잉글랜드는 오는 30일 F조 2위와 8강 진출을 놓고 다툰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