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2 (목)

  • 흐림동두천 15.3℃
  • 흐림강릉 14.0℃
  • 흐림서울 16.1℃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5.8℃
  • 흐림울산 13.5℃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6.7℃
  • 흐림고창 12.4℃
  • 흐림제주 17.3℃
  • 흐림강화 14.0℃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3.3℃
  • 흐림경주시 10.7℃
  • 흐림거제 15.0℃
기상청 제공

르노삼성차 노사, 지역 사회에 10억원 상당 차량 기부

‘사회공헌 기부금 조성’ 2019 임금 협약에 따라 기부 결정
트위지, 마스터 버스 등…지역 사회복지‧경제기관에 전달

 

【 청년일보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와 마스터 버스 등 10억원 상당의 차량을 지역 사회에 기부한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부산의 취약계층을 돕고자 마련됐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10억원 상당의 차량을 기부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를 위해 르노삼성차는 지난 15일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금 9억6388만원을 지정기탁했다. 

 

부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기부금으로 부산 지역 사회복지기관 및 사회적 경제기관에 대한 차량 지원사업을 진행해 트위지, 마스터 버스 등의 차량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기부는 지난 4월 르노삼성차 노사가 2019년 임금 협약을 마무리하며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사 공동 명의로 사회공헌 기부금을 조성토록 한다’는 합의 사항에 대한 이행 조치다. 

 

트위지는 초소형 전기차로 컴팩트한 차체가 특징이다. 복잡한 도심에서의 출퇴근이나 배달, 경비, 시설 관리용으로 유용하다. 에어백과 4점식 안전벨트 등 안전기능도 충실히 갖췄으며, 가정용 220볼트 전기로 약 3시간30분이면 완전 충전이 가능하고, 1회 충전 시 주행 환경에 따라 55~8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트위지는 당초 스페인에서 생산되됐지만, 지난해 10월부터 부산 지역 제조업체인 동신모텍이 생산 위탁을 맡아 내수 및 전세계 수출 물량을 모두 생산하고 있다.

 

트위지를 사용 중인 사회복지기관들은 트위지가 좁은 골목길이나 언덕길 등을 보다 안전하고 빠르게 이동할 수 있어 장애인, 독거노인 등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방문상담이나 도시락 배달 등에 활용도가 높다고 평가하고 있다.

 

마스터는 국내 시장에서 밴과 13인승 및 15인승 버스로 판매된다. 마스터 버스는 전 좌석에 접이식이 아닌 넓고 편안한 고정식 좌석과 3점식 안전벨트를 기본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차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제와 시민 사회에 다시 활력을 불어넣고자 노사가 뜻을 합쳐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모두 힘을 합쳐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해 나가길 바라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