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구름많음동두천 27.4℃
  • 흐림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8.6℃
  • 흐림대전 24.6℃
  • 대구 27.4℃
  • 흐림울산 25.5℃
  • 흐림광주 24.0℃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4.5℃
  • 흐림제주 25.6℃
  • 구름조금강화 26.8℃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캄보디아 총리 고문 위촉

캄보디아 경제 개발 비롯해 다양한 정책 의사 결정 도움 전달 예정

 

【 청년일보 】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이 캄보디아 왕국 훈 마넷 총리의 고문으로 위촉됐다. 이 회장은 지난해 캄보디아의 국가 발전과 한‧캄보디아 간 우호 증진에 기여한 공로로 캄보디아 훈 센 前 총리로부터 캄보디아 왕국 최고 훈장인 국가 유공 훈장을 받기도 했다.

 

부영그룹에 따르면 지난 17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이 회장은 캄보디아 훈 마넷 총리와 순 찬돌 부총리 겸 개발위원회 부위원장, 참 니몰 상무부 장관, 치링 보텀 랑사이 주한 캄보디아 대사와 캄보디아 부처 및 부영그룹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고문 위촉장을 받았다.

 

훈 마넷 총리의 이번 방문은 지난해 8월 취임한 이후 첫 공식 방한이다. 훈 마넷 총리가 한국 기업인에게 직접 고문 위촉장을 수여하는 일은 최초로, 향후 이 회장은 훈 마넷 총리의 고문으로써 캄보디아의 경제 개발을 비롯해 다양한 정책 의사 결정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이 회장은 이전부터 훈 마넷 총리를 비롯한 캄보디아 지도부와 함께 캄보디아의 발전을 논의해왔으며, 주택 정책을 비롯해 캄보디아도 겪고 있는 저출산 문제, 대중 교통망 설립 및 개발 문제 등 다양한 방면에서 조언과 도움을 주고 있다.

 

부영그룹은 캄보디아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온 대표적인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롱 디멍쉐 前 주한 캄보디아 대사는 "한국에 많은 기업이 있지만 캄보디아 등 동남아에서는 부영그룹이 최고"라고 말했다.

 

최근에는 캄보디아에 버스 1천300대를 비롯해 라오스 700대 등 총 2천대의 버스를 기증하기도 했다. 

 

버스에는 부영그룹 브랜드 원앙마크와 함께 한글 '사랑으로'가 적혀 있어 대중교통 여건 개선과 함께 한국을 알리는 역할도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부영그룹은 그동안 동남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에 교육용 칠판 60만개와 디지털피아노 7만대 등의 교육 기자재를 기부해왔다. 캄보디아에는 디지털피아노 3천여 대와 교육용 칠판 4만여 개, 초등학교 300개교 건립 기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