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34.0℃
  • 맑음강릉 30.8℃
  • 맑음서울 34.7℃
  • 구름조금대전 35.1℃
  • 구름많음대구 35.9℃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많음광주 35.9℃
  • 구름조금부산 28.1℃
  • 구름많음고창 35.1℃
  • 흐림제주 27.5℃
  • 맑음강화 28.8℃
  • 구름조금보은 33.5℃
  • 구름많음금산 34.1℃
  • 구름많음강진군 30.6℃
  • 구름조금경주시 37.3℃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인천공항 승객가방서 흑색 가루발견…군 "신경작용제 아냐"

A씨 가방서 검은 봉투에 담긴 약 65g 가루 확인·수거
성분 분석 결과, 신경작용제는 아닌 것으로 드러나

 

【 청년일보 】 인천국제공항에서 수상한 가루가 승객의 핸드백에서 발견돼 관계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23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3분께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에서 20대 여성 승객 A씨가 "가방에 이상한 가루를 발견했다"며 112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이날 해외로 출국하기 위해 경남 김해에서 공항 리무진을 타고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그는 "체크인 카운터에 와서 가방 안을 봤더니 모르는 검은 봉투가 있었고, 그 안에 이상한 가루가 있었다"고 진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과 군 폭발물처리반(EOD)은 A씨의 가방에서 검은 봉투에 담긴 65g 정도의 성분 미상의 흑색 가루를 확인, 수거했다.


육군 17사단 화생방대응팀이 현장에 출동해 성분을 분석한 결과, 신경작용제는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군의 한 관계자는 "신경작용제 검사 결과 음성이었다"며 "정확한 성분을 밝히기 위해 재분석 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 가루로 인한 피해자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 청년일보=권하영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