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8.8℃
  • 맑음강릉 28.2℃
  • 구름조금서울 29.9℃
  • 구름많음대전 27.2℃
  • 구름많음대구 26.8℃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조금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6.0℃
  • 흐림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4.7℃
  • 맑음강화 27.5℃
  • 구름조금보은 24.5℃
  • 구름많음금산 26.3℃
  • 흐림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7.2℃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대기업 갈래요"...청소년 30% 대기업 선호

여가부, '2024 청소년 통계' 발표
대기업>국가기관>공기업 순 ↑

 

【 청년일보 】 국내 청소년들이 직장으로 대기업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24 청소년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대기업이 29.5%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기록했습니다. 그 뒤를 이어 국가기관(17.9%), 공기업(16.1%), 그리고 자영업(12.7%)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지난 2021년과 비교해 국가기관, 공기업, 외국계 기업에 대한 선호도가 감소했지만, 대기업과 전문직, 자영업에 대한 선호도는 상승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중·고교생 연령인 13∼19세는 대기업>국가기관>공기업 순으로 직장을 선호했으며, 대학생인 20∼24세에서는 대기업>공기업>국가기관 순으로 선호도가 나타났다.


직업을 선택할 때 청소년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준은 '자신의 능력'(43.0%)으로, 그 다음으로 '자신의 적성'(17.1%), '직업 장래성'(11.1%), '안정성'(10.9%) 등이었다.


또한, 청소년의 양성평등과 인권의식도 높은 수준으로 조사됐다. 대다수인 96.7%가 '남자와 여자가 모든 면에서 평등한 권리를 가져야 한다'고 생각했으며, 이는 2017년 이후로 지속적으로 95% 이상을 유지하는 수준이다. 특히 여학생들의 양성평등 의식이 남학생들보다 강하게 나타났다.

 
양성평등에 대한 긍정 의식은 학교급이 높아질수록 상대적으로 낮아지는데, 이는 초등학생(97.7%)에서부터 고등학생(96.0%)으로 갈수록 양성평등에 대한 긍정 비율이 감소함을 나타냈다.


또한, 외국인에 대한 교육 기회 제공에 대한 지지도 높았으며, 경제적 차별에 반대하는 의견도 매우 높았다.


사회에 대한 참여 의식도 높아, 청소년의 83.7%가 사회 및 정치 문제에 관심을 갖고 의견을 제시하는 등 활발한 참여를 지지했다. 성별로는 여자(86.9%)의 사회참여 의식이 남자(80.5%)보다 강했다.


마지막으로, 대한민국 사회에 대한 신뢰도는 조사 대상인 청소년의 56.3%가 신뢰한다고 응답했다. 지난 2021년 54.6%와 비교해 사회 신뢰도가 1.7%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원봉사 경험이 있는 청소년은 전체의 20.1%로 나타났으며, 주로 환경보호(34.8%), 생활편의 지원(23.1%), 문화행사(18.5%)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 청년일보=권하영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