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3 (화)

  • 구름조금동두천 24.8℃
  • 구름조금강릉 28.4℃
  • 구름많음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7.8℃
  • 구름조금대구 29.1℃
  • 구름조금울산 27.3℃
  • 구름조금광주 27.0℃
  • 흐림부산 28.0℃
  • 맑음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4.2℃
  • 맑음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5.4℃
  • 구름조금강진군 24.9℃
  • 맑음경주시 26.6℃
  • 흐림거제 26.5℃
기상청 제공

서울 목동 11단지, 재건축 안전진단서 최종 ‘탈락’

건설기술연구원의 2차 정밀안전진단서 ‘재건축 불가’ 판정
9단지에 이어 탈락의 고배…주민들의 재건축 기대감에 ‘찬물’

 

【 청년일보 】서울 양천구 목동 신시가지 11단지 아파트가 재건축 정밀 안전진단에서 최종 문턱을 넘지 못하고 탈락했다.

 

앞서 목동 11단지는 민간업체가 실시한 1차 정밀안전진단에서 조건부 재건축이 가능한 D등급을 받은 바 있지만, 공공기관의 적정성 검토를 통과하지 못한 것이다.

 

31일 양천구청과 정비업계 등에 따르면 목동11단지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수행한 2차 정밀안전진단에서 C등급(유지·보수)으로 재건축 불가 판정을 받았다.

 

재건축 안전진단 분류상 A∼C등급은 유지·보수(재건축 불가), D등급은 조건부 재건축(공공기관 검증 필요), E등급은 재건축 확정으로 나뉜다.

 

이 단지는 민간업체가 실시한 1차 정밀진단에서는 조건부 재건축이 가능한 D등급을 받았다.

 

D등급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나 국토안전관리원(옛 한국시설안전공단)의 2차 정밀안전진단(적정성 검토)을 통해 최종 통과 여부를 가리는데, 2차 진단에서 고배를 마신 것이다.

 

앞서 지난해 6월 목동6단지가 처음으로 안전진단을 최종 통과해 재건축이 확정됐으나 같은 해 9월 목동9단지가 2차 안전진단의 관문을 넘지 못하면서 재건축 기대감이 꺾인 바 있다.

 

하지만 최근까지 목동 재건축 추진 단지들이 잇달아 1차 안전진단을 통과하면서 기대감이 되살아났다.

 

내달 초 결과가 나올 예정인 목동8단지를 제외하고 목동 14개 단지 가운데 13개 단지가 1차 안전진단 관문을 넘은 상황이었다.

 

목동 재건축 추진위원회 관계자는 “양천구청으로부터 아직 적정성 검토 결과를 통보받지 못했다”면서 “탈락 소식이 알려지면서 11단지뿐 아니라 재건축을 추진 중인 목동아파트 주민들이 패닉에 빠진 상황”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최신 기사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