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22.7℃
  • 서울 19.0℃
  • 흐림대전 20.2℃
  • 대구 18.5℃
  • 흐림울산 18.4℃
  • 박무광주 19.3℃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9.8℃
  • 박무제주 21.3℃
  • 흐림강화 18.8℃
  • 흐림보은 18.7℃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18.3℃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뉴욕증시, 상승출발...옐런 해명에 기술주 반등

 

【 청년일보 】뉴욕증시에서 주요지수는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 등 기술주 중심의 반등에 상승출발했다.

 

시장은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의 금리 인상 시사 발언에 대한 해명에 반응했다. 전날 급락했던 기술주들이 일제히 반등했다.  옐런 장관은 월스트리트저널(WSJ) 주최 행사에서 "예견하거나 권고한 것이 아니다"며 금리 인상 시사 발언에 대해 해명했다. 

 

5일 오전 9시 41분 기준(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5.38포인트(0.10%) 오른 34,168.41을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13.32포인트(0.32%) 상상한 4,177.98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71.68포인트(0.53%) 오른 13,705.19를 나타냈다.

 

애플 주가는 전날 3.5% 하락한 데서 이날 1.6%가량 올랐다.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 알파벳 주가도 일제히 오름세다.

 

기업 실적도 양호해 투자심리를 부추기고 있다. 

 

제너럴모터스(GM)의 분기 순익은 반도체 부족에 따른 공급 차질에도 시장의 예상치를 웃돌았다. GM의 1분기 조정 주당순이익(EPS)은 2.25달러로 리피니티브가 집계한 애널리스트 예상치인 1.04달러를 크게 웃돌았다. 회사의 주가는 3% 이상 상승 중이다.

 

투자자들은 오는 7일 노동부의 고용 보고서를 앞두고 이날 발표된 ADP 민간 고용 지표를 주목했다. ADP 전미 고용보고서에 따르면 4월 민간부문 고용은 74만2천 명 증가했다. 2020년 9월 이후 월간 증가 폭으로 가장 크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시장이 다시 안정을 찾은 모습이라며 밸류에이션 부담에도 여전히 주식은 매력적인 투자처라고 말했다.

 

브룩스 맥도날드의 에드워드 박 최고투자책임자(CIO)는 WSJ에 "(시장은) 오늘 약간 안도 랠리를 보이고 있다"라며 "주식이 여전히 가장 매력적이기 때문에 시장이 계속 더 오르는 것"이라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상승했다.

 

독일 DAX지수는 전장보다 1.8%가량 올랐고, 영국 FTSE100지수는 1.22% 상승했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1.55% 상승했다.

 

국제유가도 오름세다.

 

6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0.53달러(0.81%) 오른 배럴당 66.22달러에, 브렌트유 가격은 전장보다 0.62달러(0.90%) 상승한 배럴당 69.51달러에 거래됐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