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3 (토)

  • 맑음동두천 12.9℃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5.5℃
  • 맑음울산 14.2℃
  • 맑음광주 16.1℃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13.8℃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10.9℃
  • 맑음보은 10.7℃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3.9℃
  • 구름조금거제 13.3℃
기상청 제공

“2025년 드론택시 도입”...국토부 "2035년 자율 주행"

UAM 운용전략·전용 하늘길 등...청사진 제시
11월 김포·인천 공항 시연 계획...‘운용 실증’

 

【 청년일보 】국토교통부는 국내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상용화에 대한 단계별 운용전략, 이해관계자의 역할과 책임, 정상 및 비정상 상황에서의 운용시나리오 등을 담은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운용개념서 1.0'을 공식 발간했다고 28일 밝혔다.

 

먼저 운용개념서는 단계별 UAM 운용전략을 제시했다. 초기(2025년∼2029년), 단계에서는 기내에 기장이 탑승·조종하며, 성장기(2030년∼2034년)에는 원격 조종이 도입된다. 또 성숙기(2035년∼)에는 자율비행 방식 도입을 목표로 삼았다.

 

다만 국토부는 성장기 원격 조종 시에도 비상시 승객 안전을 우선시해 기내에 안전관리자가 탑승하는 방식을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운용개념서는 UAM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이해관계자 역할 등도 규정했다. 그동안 국가 전담 공항시설 운영과 항공교통관제 서비스 대신 운영 및 UAM 교통관리 업무가 도입되고, 민간도 버티포트 운영자와 UAM 교통관리서비스 제공자로 참여할 수 있게 된다는 것이 국토부의 설명이다.

 

이어 UAM은 활주로 없이 UAM 이착륙장인 버티포트(Vertiport)를 활용해 활공하며, 도심 저고도 공역(300~600m)을 운항하게 되며, 전용 하늘길인 UAM 회랑(Corridor)도 개설된다. 회랑은 버티포트 간 연결된 통로 형태로, 초기에는 고정형 회랑으로 운영되지만, 노선 수의 증가와 함께 다수 회랑이 복잡한 고정형 회랑 망으로 운용될 전망이다.

 

회랑은 교통관리자가 관리하며, 초기에는 상용이동통신(4G·5G)을 활용해 운영하게 된다. 이어 국토부는 초기에 기장과 교통관리자, 또는 항공교통관제사 사이에 음성기반 무선통신(VHF·UHF)도 사용되지만, 점차 고도화된 디지털 통신체계로 대체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운용개념서에는 이용 상 주요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상황을 분석해 각 이해관계자의 역할과 상호 관계 등도 정리됐으며, 악천후, 기기고장 등 비정상 상황에 대비한 대응 계획도 포함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운용개념서는 국가 차원의 UAM 서비스 청사진"이라며 "향후 UAM 산업생태계 안팎에서 상용화 준비와 관련한 논의가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국토부는 K-UAM 그랜드챌린지 등 민관합동 실증사업과 지속적인 연구개발 사업 추진을 통해 본 운용개념서를 발전시키고 구체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며, 제도화 필요시 특별법을 제정해 반영할 계획이다.

 

한편 국토부는 오는 11일 UAM 비행 시연을 통해 운용시나리오를 직접 실증한다. 현재 계획된 시연 예정일은 김포공항 11월 10일, 인천공항 11월 15일이며, 2025년 상용화 예정 노선인 수도권 공항 셔틀 서비스(김포·인천공항∼서울 도심)를 선보일 계획이다.

 

【 청년일보=정은택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